2024.06.25 (화)

  • 맑음동두천 19.0℃
  • 구름조금강릉 22.5℃
  • 맑음서울 19.8℃
  • 구름많음대전 20.1℃
  • 구름많음대구 21.4℃
  • 구름많음울산 21.8℃
  • 구름많음광주 20.1℃
  • 구름많음부산 22.1℃
  • 구름많음고창 18.8℃
  • 흐림제주 22.4℃
  • 맑음강화 20.2℃
  • 구름많음보은 17.5℃
  • 구름많음금산 18.1℃
  • 구름많음강진군 22.0℃
  • 구름많음경주시 21.8℃
  • 구름많음거제 22.2℃
기상청 제공

농협, 농촌지역 청소년 의료지원금 1억5천만원 지원

서울 영동농협 2015년부터 의료지원금 총 10억원 전달

 

농협과 (사)도농상생국민운동본부(대표 정영일, 이하 ‘운동본부’)는 5일 서울 중구 농협중앙회 본관에서 서울 영동농협(조합장 이종호)이 농촌지역 취약계층 청소년을 위한 의료지원금 1억 5천만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날 전달식에는 이재식 농협중앙회 부회장, 이종호 영동농협 조합장, 정영일 운동본부 대표 등이 참석했으며, 운동본부는 이 의료지원금을 활용해 전국 농촌지역에 거주하는 청소년을 대상으로 희귀·난치병 및 긴급수술 등으로 어려움을 겪는 50명을 선정해 1인당 3백만원씩 지원할 계획이다. 

 

‘도농상생 희망이음 의료지원사업’은 2015년부터 농촌지역 청소년들의 희귀·난치병 치료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서울 영동농협이 나눔경영의 가치를 실현하고자 조성한 공익기금으로 운영되며, 9년간 10억원의(누적) 기금을 운동본부에 지속적으로 기탁하고 있다.  

 

정영일 운동본부 대표는 “경제적인 사정으로 치료를 받지 못하고 있는 농촌지역의 청소년들에게 희망을 주셔서 감사하다”며 “농촌지역에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아이들이 건강한 모습으로 자랄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재식 부회장은 “도시농협의 사회공헌 활동에 대표적인 사례로 손꼽히고 있는 영동농협의 청소년 의료지원 지원 사업이 우리 농촌지역의 소외된 이웃을 위해 큰 힘이 되고 있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