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9 (목)

  • 구름많음동두천 0.3℃
  • 흐림강릉 1.7℃
  • 박무서울 3.7℃
  • 흐림대전 5.0℃
  • 흐림대구 3.5℃
  • 흐림울산 4.9℃
  • 흐림광주 7.1℃
  • 흐림부산 7.5℃
  • 흐림고창 4.9℃
  • 제주 8.9℃
  • 구름많음강화 0.7℃
  • 흐림보은 2.4℃
  • 흐림금산 1.9℃
  • 흐림강진군 7.8℃
  • 흐림경주시 1.9℃
  • 흐림거제 7.5℃
기상청 제공

농식품부, 재고쌀 5만톤 매입…식량원조 추진

식량원조 물량 10만 톤 중 올해 대비 증가한 5만톤 민간재고 물량 활용
식량원조 규모 5→10만 톤 확대…국격 제고와 함께 쌀값 안정에도 기여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정황근)는 식량원조 물량 확대와 수확기 산지쌀값 안정 필요성 등을 감안하여 내년 식량원조 물량 10만 톤 중 올해 대비 증가한 물량인 5만 톤을 민간재고 물량을 매입하여 원조에 활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올해 5월 G7 정상회의에서 대통령은 유엔세계식량계획(WFP)을 통한 식량원조 규모를 내년부터 10만 톤으로 확대한다는 계획을 발표하였다. 농식품부는 내년에 증가된 물량 5만 톤을 민간재고 물량을 활용하면 국격 제고와 함께 쌀값 안정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쌀 수급과 관련하여 농식품부는 ’23년산 쌀의 수급은 비교적 안정적일 것으로 전망되나, 농협의 매입물량 증가에 따른 일시적 재고부담과 현장의 불안감 확산이 산지쌀값 하락으로 이어지고 있다고 분석했다. 이에, 전년에 비해 매입량이 많고 쌀값이 많이 하락한 지역의 농협 재고물량을 내년 식량원조용으로 활용하여 수확기 산지쌀값이 안정적으로 유지되도록 할 계획이다. 또한, 산지쌀값 동향을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하면서 필요시 추가적인 쌀값 안정대책도 추진할 계획이다.

 

농식품부는 올해 말까지 식량원조용 물량을 배정하여 재고부담을 낮출 계획이며 내년 4월에 배정물량 범위 내에서 매입을 실시할 예정이다. 매입한 물량은 정부양곡창고에 보관하지 않고 해외로 즉시 원조되는 만큼, 정부양곡창고에 일정 기간 보관했다가 주정용 등으로 처분하는 과거 방식에 비해 보관료 등의 재정절감과 쌀값 안정효과가 클 것으로 예상된다.

 

농식품부 박수진 식량정책실장은 “그동안 5만 톤이었던 식량원조 물량이 내년에는 10만 톤으로 증가한 만큼, 식량위기를 겪고 있는 지역에서 보다 많은 분들이 혜택을 받을 수 있을 것”이라고 밝히면서 “산물벼 12만 톤 전량 인수, 정부양곡 40만 톤 사료용 특별처분 등 지난 11.8일 발표한 쌀값 안정대책을 차질없이 추진하고 있으며, 금일 발표한 민간재고 5만 톤을 원조용으로 활용하는 방안도 더해지면 산지 쌀값은 안정세를 찾을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배너
배너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