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12 (금)

  • 맑음동두천 4.7℃
  • 맑음강릉 10.0℃
  • 맑음서울 7.6℃
  • 맑음대전 8.3℃
  • 맑음대구 7.7℃
  • 맑음울산 8.7℃
  • 맑음광주 9.3℃
  • 맑음부산 11.0℃
  • 맑음고창 7.3℃
  • 맑음제주 15.6℃
  • 맑음강화 5.8℃
  • 맑음보은 4.5℃
  • 맑음금산 4.2℃
  • 맑음강진군 7.6℃
  • 맑음경주시 7.7℃
  • 맑음거제 10.8℃
기상청 제공

‘한돈데이 기념’ 릴레이 한돈 전달식 대성황

한돈자조금, 육군부사관학교에 1천만원 상당 우리돼지 한돈 전달
육군부사관학교 끝으로 전국 9개지역 대한민국 응원 캠페인 마무리


20일 한돈자조금관리위원회(위원장 하태식)는 전북 익산에 위치한 육군 부사관학교를 방문하고 1,000만 원 상당의 우리돼지 한돈 삼겹살을 전달하며 부사관으로 거듭나기 위해 교육훈련에 최선을 다하는 후보생들을 응원했다.


이날 행사에는 육군부사관학교장 이한기 소장과 한돈자조금 이웅렬 관리위원(대한한돈협회 전북도협의회장), 대한한돈협회 전북도협의회 이남균 부회장, 구경본 사무총장을 비롯한 한돈자조금과 육군부사관학교 관계자 1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날 전달식에 참석한 한돈자조금 이웅렬 관리위원은 “정예 부사관을 육성하는 육군부사관 후보생들에게 우리돼지 한돈이 조금이나마 보탬이 될 수 있어 매우 기쁘다”며 “전국 9개 지역에서 진행하는 한돈 릴레이 전달식의 마지막 행사를 무사히 마칠 수 있어 기쁘고, 내년에도 한돈자조금의 대한민국 응원 캠페인은 지속적으로 진행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한편 한돈자조금은 대한민국 응원 캠페인의 일환으로 지난 9월부터 전국 9개 지역의 군 부대, 경찰, 소방 등 주요 기관과 복지시설을 후원. 총 1억원 상당의 우리돼지 한돈을 전달하는 릴레이 한돈을 전달했다. 한돈자조금은 국가와 국민을 위해 헌신, 봉사하는 이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 소외된 이웃들과 희망과 행복을 나누는 캠페인을 이번 전북 한돈 릴레이 캠페인을 마지막으로 성황리에 마무리했다.

배너

관련기사


배너
호주·미국 전통장 수출…전통 장류 세계화 주역 이달의농촌융복합산업인으로 우리나라 전통 장류의 세계화에 앞장서고 있는 순창장본가강순옥 대표를 선정했다.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이개호)는 40여년전고추장사업을 시작으로순창장류제조 기능인을 거쳐전통식품명인으로 지정돼현재 지역 특산물을 활용한 고품질 장과, 독자적인 특허기술을 접목한 상품을 개발하며 우리나라의 전통 장류를 세계에 널리 알리고 있는 전라북도 순창군의 ‘순창장본가 영농조합법인’의 강순옥 대표를 10월의 농촌융복합산업인으로 선정했다. 강순옥 대표는 장 맛을 유지하기 위해 순창군에서 생산되는 대두와 태양초고추만을 이용해 고추장을 만든다. 지역 농가와 계약 재배로 약 100톤 가량의 농산물을 구입하며, 질 좋은 원료를 확보하여 농가의 소득 안정에 기여하고 있다. 또한 뽕잎 추출물을 이용한 ‘청국장 제조’ 등다수의 특허를 획득하고, 지역 특산물과 장을 접목한 ‘야콘 장아찌’, ‘당근 고추장’, ‘오디 한식 간장’ 등 전통 고추장의 맛을 재현한 기술력과 품질을 바탕으로 차별화된 제품을 선보이며 지난 ‘14년 미국 수출을 시작으로 올해 호주와 미국으로 1천 4백만 원의 장류와 절임류를 수출하는 등 우리나라 전통 장의 세계화에 앞장서고 있다. 농식품부 최봉순 농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