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22 (목)

  • 흐림동두천 17.2℃
  • 구름많음강릉 14.9℃
  • 구름많음서울 17.3℃
  • 흐림대전 18.0℃
  • 구름많음대구 17.4℃
  • 구름조금울산 14.0℃
  • 흐림광주 18.1℃
  • 흐림부산 16.7℃
  • 흐림고창 13.1℃
  • 흐림제주 17.5℃
  • 흐림강화 15.4℃
  • 흐림보은 16.0℃
  • 흐림금산 16.1℃
  • 흐림강진군 14.3℃
  • 구름조금경주시 11.2℃
  • 흐림거제 16.3℃
기상청 제공

“우유, 폐경기 여성 심장질환 예방효과”

낙농정책연구소, ‘폐경기 여성에서의 우유와 건강과 관련성 연구’ 
“폐경기 여성 건강위해 적극적인 우유·유제품 섭취 필수적”  강조

URL복사

폐경기 여성의 우유섭취가 한국인 사망원인질병 중 두 번째를 차지하는 심혈관질환 위험도 감소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친다는 연구결과가 나와, 폐경기 여성의 우유섭취에 대한 중요성이 확인됐다. 


한국낙농육우협회 낙농정책연구소(소장 조석진)는 ‘우리나라 폐경기 여성에서의 우유와 건강과의 관련성 연구(2020.10, 연구책임자 공주대학교 김선효 교수)’를 실시하고 그 결과를 발표했다.

 

이번 연구는 공주대학교 김선효 교수 연구팀이 폐경기 여성의 우유 섭취량에 따른 식사의 질 및 건강에 미치는 영향을 확인하고자 질병관리청의 국민건강영양조사 제6기(2013∼2015년) 자료를 활용하여 폐경기 여성의 우유섭취빈도를 중심으로 분석했다.


연구대상은 제6기 국민건강영양조사를 병합한 데이터에서 남성과 가임기여성, 65세 이상, 영양소섭취량 결측치, 1일 에너지 섭취량 500kcal/일 미만이나 5,000kcal/일 이상인 자를 제외한 30~64세의 폐경기 성인여자 중 타당도가 검증된 반정량 식품섭취빈도조사에 참여한 1,952명으로 선정했다.

 

본 연구에서 우유섭취의 최빈값은 200㎖/일로 설정하였으며, 연구대상자의 주당 우유섭취빈도를 이용하여 비섭취군(Q1, 699명)과 섭취군(Q2~Q4, 1,253명)으로 구분했다. 섭취군은 다시 Q2군(주당 0.1~1회, 488명), Q3군(주당 2~3회, 345명), Q4군(주당 4회 이상, 420명)으로 나눠 분석했다.

 

연구결과에 따르면 우유를 섭취하지 않은 Q1군에 비해, 우유섭취군인 Q2~Q4군에서 에너지, 탄수화물, 지질, 칼슘, 인, 리보플라빈(비타민B2) 섭취량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칼슘의 경우 Q1군은 권장섭취량 대비 섭취량이 50% 정도로 매우 낮게 나타났으며, 비교적 우유를 많이 섭취하는 Q4군의 경우도 권장섭취량 대비 76% 정도만 섭취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나, 폐경기 여성의 칼슘섭취가 매우 부족함을 알 수 있다(표1).

 


우유섭취빈도에 따른 식품섭취의 다양성 및 식생활평가지수에 대한 조사결과, 우유섭취빈도가 높아질수록 섭취하는 식품의 종류가 다양해지며, 식생활평가지수가 높은 것으로 분석됐다.

식품섭취의 다양성 평가지수인 총 식품군 점수(DDS)2)는, Q1군이 3.8점인데 비해, Q4군이 4.4점으로 Q1군에 비해 유의적으로 높게 나타났다(표2).

 

또한 한국성인의 식생활평가지수인 KHEI3) 점수는, 100점 만점 중 Q1군이 65.7점으로 가장 낮았고, Q2군 67.5점, Q3군 70.6점, Q4군 72.1점으로, 주당 우유섭취빈도가 높아질수록 유의적으로 높게 나타났다. 반면에, 세부항목 중 우유·유제품 섭취는 10점 만점에 3.5점으로, 당류, 음료류, 나트륨 등의 섭취에 비해 섭취빈도가 낮게 나타났다(표3).

 


한편, 폐경기 여성에 있어 우유섭취증가에 따라 혈중 HDL-콜레스테롤 수준이 증가하였으며, 관상동맥심장질환의 위험도가 유의적으로 감소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폐경기 여성의 우유섭취빈도에 따른 Framingham Risk Score (FRS)4)와 10년 이내 관상동맥심장질환 위험도(10 year-CHD risk)의 평가결과, 우유섭취빈도가 높은 집단에서 우유섭취빈도가 낮은 집단에 비해 상대적으로 위험도 수치가 낮아(표4), 우유섭취가 심장질환위험을 감소시키는 요인으로 작용하는 것으로 드러났다.

 

 

한국낙농육우협회 낙농정책연구소 조석진 소장은, “이번 연구결과에 따라, 우유섭취가 폐경기 여성의 관상동맥 심장질환예방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드러났다,”고 말하고 “식품섭취의 다양성제고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남에 따라, 우유·유제품 섭취가 폐경기 여성의 건강한 식생활을 견인함을 의미한다”고 전했다. 

 

한편 당과 나트륨에 비해 우유·유제품 섭취빈도가 낮게 나타났으며, 우유섭취빈도가 높아짐에 따라 칼슘섭취는 증가했으나, 권장섭취량에는 미치지 못해, “폐경기 여성의 건강을 위해서는 적극적인 우유·유제품 섭취가 필수적”이라고 강조했다.

배너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라이프&health

더보기
구제역백신 2∼8도 냉장보관…1마리 1바늘 원칙지켜야
농촌진흥청(청장 허태웅)은 5월 12일까지 진행되는 ‘상반기 구제역 백신 전국 일제 접종’ 시기를 맞아 올바른 접종 방법을 소개하며, 빠짐없이 접종해 줄 것을 당부했다. 전국 일제 백신 접종은 농가별 개체별 접종시기가 달라 접종에서 누락되는 개체가 없도록 연 2회(4월, 10월) 소·염소를 대상으로 실시하고 있다. 우리나라에서는 2019년 1월 이후 구제역이 발생하고 있지만, 최근 중국, 베트남 등에서 구제역 발생이 지속되고 있어 백신 접종을 통해 백신 항체 양성률을 높이는 것이 중요하다. 구제역 백신 접종 후 원활한 면역 반응을 유도하기 위해서는 올바른 방법에 따라 백신을 접종해야 한다. 주사바늘은 1마리 1바늘(1두 1침)을 원칙으로 한다. 하나의 주사바늘로 여러 마리를 접종하면 눈에는 잘 보이지 않지만 주사바늘 끝이 뭉뚝해져 가축의 근육 조직을 손상시키고 염증이 발생할 수 있다. 또한, 농장 내 존재하는 질병을 확산시킬 우려도 있다. 백신은 2~8도(℃) 냉장 보관하고, 특히 얼지 않도록 주의한다. 접종 30분전 냉장고에서 꺼내어 상온에 보관하고, 사용 전 내용물이 잘 혼합되도록 흔들어 사용한다. 공수의사 등 외부인이 방문하면 가축이 낯선 상황에 흥분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