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23 (수)

  • 구름많음동두천 25.5℃
  • 흐림강릉 21.5℃
  • 구름조금서울 25.8℃
  • 소나기대전 21.2℃
  • 흐림대구 21.6℃
  • 흐림울산 20.7℃
  • 구름조금광주 25.5℃
  • 구름많음부산 23.1℃
  • 구름많음고창 24.4℃
  • 구름조금제주 25.7℃
  • 맑음강화 25.3℃
  • 흐림보은 21.0℃
  • 흐림금산 23.2℃
  • 구름많음강진군 23.6℃
  • 흐림경주시 22.1℃
  • 구름많음거제 22.8℃
기상청 제공

서울우유, 프리미엄 흰우유 ‘나100% 그린라벨’ 출시

URL복사

양주 신공장 후레쉬 공법적용으로 보다 깔끔하고 부드러운 맛 구현
탄소 배출 저감위한 녹색기술인증 친환경 잉크 라벨 사용·분리배출 방법 표시

       

 

서울우유협동조합(조합장 문진섭)은 ‘나100%’ 우유에 친환경을 입힌 신제품 프리미엄 흰우유 ‘나100% 그린라벨’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나100% 그린라벨’은 서울우유 HACCP 인증 목장에서 세균수 1A등급, 체세포수 1등급을 모두 충족한 원유를 분리 집유해 엄선한 최고급 ‘나100%’ 우유이다.

 

프리미엄 흰우유 ‘나100% 그린라벨’은 올해 준공된 서울우유 양주 통합 신공장의 후레쉬 공법 기술을 적용하여 만들었다. 멀티 청정, 클린 충전 방식을 통해 제품의 안전성을 높이는 것은 물론 클린 테이스트 살균조건으로 보다 부드럽고 깔끔한 맛을 구현해냈다.

 

아울러 서울우유협동조합은 필(必)환경 가치소비에 주목해 패키지 라벨에 친환경을 더했다. 

‘나100% 그린라벨’에 적용된 패키지 라벨은 녹색기술을 활용해 오염물질 배출을 최소화 한 친환경 잉크를 사용한 제품으로 탄소 배출 저감에 동참해 디자인됐다. 소비자들이 쉽게 인지할 수 있도록 페트병 분리배출 방법을 안내하고, 재활용 시 라벨 분리를 위해 절취선을 표시한 그린라인 등을 통해 그린라벨의 의미를 강조했다. 

 

서울우유협동조합 우유브랜드팀 이승욱 팀장은 “’나100% 그린라벨’ 출시를 통해 지난 2016년 출시한 서울우유 ‘나100%’의 우수성을 알리고 후레쉬 공법을 적용해 프리미엄 제품군을 확대, 브랜드 가치를 제고하고자 했다”며, “환경보호와 가치소비를 중시하는 소비자들의 기대에 부응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나100% 그린라벨’의 권장소비자가격은 3,380원으로 일 평균 약 20,000개로 한정 생산·판매되며 전국 백화점과 대형할인점 등에서 만나볼 수 있다.

배너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라이프&health

더보기
고기 혈관·달걀 알끈 먹어도 괜찮을까?
식약처, 축산물 대표적인 오인·혼동 이물 사례 소개 혈관은 이물질 아니야, 달걀 알끈은 단백질 덩어리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김강립)는 소비자가 축산물을 안심하고 먹을 수 있도록 축산물의 고유한 특성에서 비롯된 대표적인 오인·혼동 이물 사례를 소개했다. 주요 내용은 ▲식육 및 식육가공품의 혈관·힘줄 ▲살코기를 감싸주는 근막 ▲달걀의 알끈 및 혈반·육반을 이물질로 오인·혼동하는 사례들이다. ■ 식육 및 식육가공품 삼겹살, 등심 등 고기는 살코기(근육) 외에도 혈관, 힘줄, 근막, 지방 등 여러 조직으로 이루어져 있어 식육과 이를 원료로 제조된 식육가공품에는 살코기 외 혈관 등 여러 조직이 포함될 수 있다. ① 혈관 :식육·식육가공품에서 ‘속이 빈 원통형 또는 가늘고 길쭉한 형태’ 등을 기생충이나 벌레로 오인하는 경우가 있는데, 혈관은 근육 사이에서 긴 형태로 남아있을 수 있으며, 특히 가열로 혈관이 수축된 경우 끝 부분이 좁아져 기생충 형태로 보일 수 있으나 안심해도 된다. ② 근막: 돈가스 등 분쇄가공육 제품에서 종종 이물질로 오인되는 근막은 살코기를 감싸주는 흰색의 얇은 섬유조직으로 섭취해도 괜찮다. ■ 달걀 및 알가공품 달걀은 난황(노른자), 난백(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