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7 (수)

  • 구름많음동두천 18.1℃
  • 구름조금강릉 20.4℃
  • 구름조금서울 18.4℃
  • 구름많음대전 20.0℃
  • 맑음대구 23.2℃
  • 구름많음울산 18.3℃
  • 맑음광주 19.1℃
  • 맑음부산 17.6℃
  • 맑음고창 15.7℃
  • 구름많음제주 18.1℃
  • 구름조금강화 15.3℃
  • 구름많음보은 18.0℃
  • 구름많음금산 19.2℃
  • 맑음강진군 19.0℃
  • 구름많음경주시 19.1℃
  • 맑음거제 18.6℃
기상청 제공

축산

소값하락 선제대응 저능력암소 두당 25만원 지원

농협 한우국, 8천두 규모 ‘저능력 암소 출하지원 사업’ 추진



농협(회장 김병원) 한우국은 최근 한우 수급상황을 분석한 결과 2019년도에 가입암소두수가 적정 두수 146만두를 넘어서고 전체 한우 사육두수도 3백만두를 넘어설 것으로 예측됨에 따라, 한우가격 안정을 통한 농가소득 증대를 위해 약 8천두 규모의 ‘저능력 암소 출하지원 사업’을 적극 펼쳐나가기로 했다.


출하지원 대상은 54개월령 이하이면서 2산차 이하인 저능력암소로 유전능력평가결과 하위 30%인 암소를 말한다. 농협 한우국에서는 출하를 신청한 저능력 암소를 비육해 6개월 후 도축한 농가에 자금을 지원하기로 했다. 지원금액은 사양비 및 운송비 일부를 고려하여 한 마리당 25만원으로 책정하였다.   


이를 위해, 농협 한우국은 사업 참여 희망축협으로부터 신청을 받아 대상자를 선정한다. 선정된 축협에는 연도말 조성된 275억원의 사업 자금을 지원하고 지역축협은 신청한 사업물량 범위 내에서 농가에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김삼수 한우국장은 “한우 사육두수가 300만마리가 넘어설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면서 농가에서는 한우값 하락에 대한 우려의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한우사육두수와 가격이 현재는 위험단계는 아니라 판단되지만 3~5년 후를 대비해 ‘저능력암소 출하지원사업’에 적극적으로 참여하는 농가의 현명한 판단이 필요한 시기”라고 말하며 “저능력암소 출하지원사업을 통해 한우산업 전체 암소 능력을 끌어올리고 농가 경영안정을 이룰 수 있도록 사업추진에 만전을 기할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농협 한우국은 한우농가와 전국지역축협 실무직원들의 이해를 돕기 위해 4월 초순에 안성(1일)·변산(3일)·창녕(5일) 3개소에서 한우농가 및 지역축협 임직원  400여명을 대상으로 설명회를 개최한 바 있다.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라이프&health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