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15 (수)

  • 구름많음동두천 24.8℃
  • 구름많음강릉 24.2℃
  • 맑음서울 28.0℃
  • 맑음대전 28.1℃
  • 구름조금대구 25.5℃
  • 구름많음울산 23.6℃
  • 맑음광주 28.6℃
  • 흐림부산 24.4℃
  • 맑음고창 29.2℃
  • 흐림제주 24.0℃
  • 구름조금강화 26.8℃
  • 맑음보은 26.4℃
  • 맑음금산 27.3℃
  • 구름많음강진군 26.8℃
  • 맑음경주시 25.1℃
  • 흐림거제 24.7℃
기상청 제공

도드람한돈으로 집에서 즐기는 맛있는 ‘홀로만찬’

URL복사

코로나19와 1인가구 증가로 늘어난 홀로만찬에 식품업계 적극 공세
HMR로 간편함과 든든함 모두 챙기는 홀로만찬족의 한상차림

 

 

1인 가구 증가 및 코로나19의 영향으로 ‘홀로만찬’ 문화가 2030세대에서 빠른 속도로 확산되고 있다. 

서울시가 지난 4월 발표한 2020년 서울시 먹거리 조사에 따르면, 응답자 전체의 69.2%가 일주일에 적어도 1회 이상 혼자 밥을 먹는다고 답했다. 혼자 밥을 먹는 빈도는 일주일에 2회 이상으로 평균 2.56회로 나타났으며, 특히 30대 이하의 연령층에서는 내가 좋아하는 음식을 먹고 싶어서 혼밥을 선택한다고 응답한 비율이 높았다.

 

1인용 배달 음식, HMR(가정간편식) 상품의 등장으로 선택의 폭이 넓어지며 혼자 간단히 한 끼를 해결하는 ‘혼밥’ 문화에서 발전해 제대로 된 요리를 즐기는 ‘홀로만찬’이 대세로 자리 잡게 됐다. 홀로만찬은 농림축산식품부가 선정한 2021년 소비 트렌드 중 하나로, 혼자서 원하는 장소에서 원하는 식사를 즐기는 경향을 의미한다. 

 

홀로만찬 메뉴로 각광받는 건 단연 육류 제품이다. 조리 방법과 부위에 따라 다양한 맛으로 즐길 수 있고 간단히 굽는 방법만으로도 든든하고 맛있는 요리가 완성되기 때문이다. 

 

한돈 대표 브랜드 도드람에 따르면 스테이크나 곱창 등 집에서 하기 어렵지만 HMR로 간편하게 근사한 한 끼를 먹을 수 있는 메뉴의 성장세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흑미 함박스테이크와 직화곱창의 올해 상반기 매출은 전년 동기대비 약 250% 증가했다.

 

식욕을 자극하는 두툼한 두께의 ‘도드람 흑미함박스테이크’는 도드람한돈 함박스테이크에 아연, 철 등 무기질을 다량 포함한 건강식품 흑미가 더해져 건강함과 식감을 강조했다. 자연 모짜렐라 치즈와 아몬드 슬라이스도 함께 동봉되어 있어 레스토랑 못지않은 비주얼을 자랑한다. 프라이팬에 구울 필요 없이 전자레인지로 조리가 가능해 무더운 여름 간편하게 맛있는 한 끼를 완성할 수 있다.

 

 

‘바이킹 직화곱창’의 입 안에 퍼지는 쫄깃한 맛은 여름밤 만찬 분위기를 내준다. 전자레인지에 2분 40초만 돌려주면 전문점에서 방금 구워 나온 듯한 향긋한 숯불향이 난다. 올림픽 경기를 응원하며 훌륭한 술안주로 함께하거나 무더위로 지친 날에 즐기면 더 맛있게 즐길 수 있다. 곱창의 화끈한 매운맛에 시원한 맥주를 더해 무더위와 스트레스가 한 방에 날아가는 듯한 기분을 느껴보자. 

 

도드람 박광욱 조합장은 “늘어나는 소비자들의 가정간편식 선호에 맞춰 HMR 라인업을 다양화해 사료부터 생산, 유통까지 믿을 만한 도드람한돈을 쉽게 즐길 수 있게 할 예정이다”라며, “어디서나 맛과 영양 모두 만족할 수 있는 도드람 제품을 꾸준히 선보이겠다”고 전했다.

배너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라이프&health

더보기
“한우, 아는 만큼 보인다”…진짜 한우 고르는법
한우와 수입육 구분은 축산물 이력제 앱 활용하면 가장 확실 식당 메뉴판에 ‘국내산’으로 표기돼 있어도 꼭 한우는 아니야 민족 대명절 한가위를 앞두고 우리 한우는 여전히 인기 음식이자 선물이다. 하지만 수요가 급증하고, 코로나19로 온라인 등 비대면 거래나 간편식에 대한 선호가 늘면서 원산지를 속이는 사례도 기승을 부리고 있다. 실제 지난 설 명절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이 농식품 판매 제조업체 중 10,892개소를 현장 단속한 결과, 443개소(거짓표시 209, 미표시 234)의 원산지 표시 위반업체를 적발했다. 위반 품목으로는 쇠고기(67건)가 돼지고기(88건) 다음으로 많았다. 한우 등급을 속이거나 육우, 수입 쇠고기를 한우로 둔갑해서 판매하는 등 위반업체의 술수도 교묘해지면서 일반 소비자들이 진짜 한우를 판별하는 게 쉽지 않은 것이 사실이다. 아는 만큼 보인다고 소비자들이 피해를 보지 않도록 진짜 한우 고르는 법을 소개한다. 한우 고기색깔은 선홍빛, 수입육은 검붉은 빛깔 돌아 일반적으로 한우 고기색깔은 선홍색을 띠지만 수입육은 그에 비해 색이 검붉다. 지방층도 차이를 보인다. 한우는 결이 가늘고 고르며 유백색으로 밝은데 비해 수입육은 지방층이 두껍고 고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