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9 (수)

  • 맑음동두천 22.8℃
  • 맑음강릉 26.5℃
  • 맑음서울 22.7℃
  • 맑음대전 23.5℃
  • 맑음대구 22.2℃
  • 맑음울산 21.8℃
  • 맑음광주 23.0℃
  • 맑음부산 20.4℃
  • 맑음고창 ℃
  • 구름조금제주 22.1℃
  • 맑음강화 20.9℃
  • 맑음보은 20.8℃
  • 맑음금산 22.0℃
  • 맑음강진군 22.3℃
  • 맑음경주시 22.8℃
  • 맑음거제 22.0℃
기상청 제공

검역본부, ‘특수연구시설’ 민간개방으로 연구개발 촉진

16일부터 생물안전연구동 비엘(BL)3 실험실 민간에 시범 개방

농림축산검역본부(본부장 김정희)는 민간의 연구개발을 적극 지원하기 위해 검역본부가 보유 중인 생물안전연구동 비엘(BL)3 실험실 1개실을 8월 16일부터 민간에 시범 개방한다고 밝혔다.

 

그동안 구제역, 조류인플루엔자, 아프리카돼지열병 및 과수화상병 등 가축질병과 식물병해충의 빈번한 발생으로 민간의 관련 연구 수요는 증가하였지만, 이를 처리할 적절한 취급 시설이 부족하여 민간 연구개발의 활성화에 제약이 있었다.

 

검역본부는 생물안전연구동 신축(2023.5.)을 계기로 민간과 함께 사용할 수 있도록 제도를 마련하고 내·외부 수요 조사와 의견 수렴을 통해 본격적인 개방을 준비하였다.

 

최근 학계, 국가연구기관, 산업계 등에서 검역본부의 특수연구시설을 활용하고자 하는 기관들이 신청을 하였고, 이 중에서 최종적으로 2개의 기관을 우선 사용 기관으로 선정하였다.

 

선정된 외부기관들은 최소한의 비용을 부담하고 생물안전교육 등을 이수한 후에 실험실을 활용할 수 있게 된다.

 

현재 검역본부는 구제역 백신 실험이 가능한 구제역백신연구센터 등 3개의 시설을 운영중이며, 2024년까지 아프리카돼지열병 차폐연구동과 식물검역생물안전연구동을 건립할 예정이다.

 

김정희 검역본부장은 “이번 민간개방 시범 운영을 통해 부족한 부분을 개선하여 단계적으로 추가 개방을 검토할 계획이다.”라면서 “앞으로도 검역본부의 시설을 민간과 공유하여 가축전염병 백신 개발 등 민간의 연구개발을 위해 적극 지원하겠다.”라고 밝혔다.

배너
배너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