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9 (수)

  • 맑음동두천 20.4℃
  • 맑음강릉 24.5℃
  • 맑음서울 21.2℃
  • 맑음대전 20.7℃
  • 맑음대구 19.6℃
  • 맑음울산 19.3℃
  • 맑음광주 21.3℃
  • 맑음부산 21.0℃
  • 맑음고창 ℃
  • 맑음제주 21.2℃
  • 맑음강화 20.3℃
  • 맑음보은 17.2℃
  • 맑음금산 18.7℃
  • 맑음강진군 21.0℃
  • 맑음경주시 19.7℃
  • 맑음거제 20.8℃
기상청 제공

검역본부, 상반기 양돈질병분야별 협의체 개최


농림축산검역본부(본부장 김정희)는 현장의 돼지질병 발생 상황을 공유하고 해결방안을 찾기 위한 ‘상반기 양돈질병분야별 협의체’를 지난 3일 대전역 우암홀에서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의체는 검역본부와 산·학·연 전문가 21명이 참여해 최근 현장에서 문제되는 돼지질병 해결을 위한 방역기술 연구개발 등의 의견을 교환했으며, 제안된 해결 방안은 2025년 신규 연구과제로 추진할 예정이다.

 

먼저, ‘돼지생식기호흡기증후군(PRRS) 및 돼지유행성설사(PED) 발생 현황 및 대응방안’ 주제로 경북대학교 박최규 교수의 발표가 있었고, 이어서 양돈질병에 대한 내·외부 전문가들의 다양한 의견 교류와 해결 방안 논의가 있었다.

 

주요 내용으로 첫째, 국가재난형 질병 위주의 연구사업 편성을 소모성질환, 인수공통전염병 등으로 확대가 필요하다는 의견이 있었다.

 

둘째, 백신 및 진단법 개발 실용 연구뿐만 아니라 질병 발생 기전연구 등 기초분야 연구강화 필요성이 제안됐다.

 

셋째, 해외에서 다발하고 있으나 국내에는 미발생한 질병에 대한 선제적인 원인체 특성 규명 및 진단법 개발 요구가 있었다.

 

넷째, 신속한 질병 대응을 위해 미국 농무부(USDA) 백신생산 플랫폼 및 처방플랫폼 전략을 벤치마킹한 인허가 제도 도입 검토 필요성도 제기됐다.

 

한편, 검역본부는 최근 양돈장에서 문제되는 고병원성 돼지생식기호흡기증후군(PRRS)인 NADC34-like에 대해 병원성 평가, 맞춤형 백신개발 및 추적평가 등 협력 방안을 검토중이다. 또한 하반기 양돈질병분야별 협의체를 돼지수의사회와 공동개최해 현장 수의사들과 결과를 공유할 계획이다.

 

김철 검역본부 동식물위생연구부장은 “검역본부는 최근 현장에서 문제되는 돼지질병과 관련하여 지속적인 소통과 협력으로 현장 중심의 연구를 강화해 나가기로 하였으며, 제안된 의견들은 연구과제에 적극 반영하여 돼지질병 예방에 기여하겠다.”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