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19 (일)

  • 구름많음동두천 21.0℃
  • 구름많음강릉 21.4℃
  • 구름많음서울 23.5℃
  • 구름조금대전 23.4℃
  • 구름조금대구 21.9℃
  • 구름많음울산 20.6℃
  • 구름많음광주 23.8℃
  • 구름조금부산 21.6℃
  • 구름많음고창 22.3℃
  • 구름조금제주 23.6℃
  • 구름많음강화 22.7℃
  • 구름조금보은 18.3℃
  • 구름많음금산 19.8℃
  • 구름조금강진군 20.7℃
  • 구름조금경주시 19.0℃
  • 구름조금거제 22.0℃
기상청 제공

강원 고성 양돈농장서 3개월만에 ASF 발생…48시간 일시이동중지 명령

URL복사

 

전국 돼지농장, 관련 축산 시설·차량 등 일제 소독 실시

김현수 본부장 “방역 사각지대 없도록 꼼꼼히 점검해달라”

 

강원도 고성의 양돈농장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3개월만에 다시 발생해 경기·강원 48시간 일시이동중지 명령을 발령하고 확산 차단에 총력 대응하고 있다.

 

아프리카돼지열병 중앙사고수습본부(본부장 김현수 농림축산식품부장관)는 8일 강원 고성군 소재 돼지농장(약2,400마리 사육)에서 ASF 확진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지난 7일 아프리카돼지열병 의심 신고가 접수돼 정밀검사를 실시한 결과, ASF로 확진됐다.

 

이에 따라 중수본은 ASF 발생농장의 사육돼지 살처분, 농장 출입통제, 집중 소독 등 강화된 방역조치를 실시하고 있다. 또한 중수본은 ASF 발생에 따라 경기·강원 지역에 대한 일시이동중지 명령을 발령했다. 

 

 

중수본은 8월 8일 오전 6시부터 8월 10일 오전 6시까지 48시간 동안 경기·강원지역의 양돈농장, 축산시설(도축장·사료공장 등) 및 축산차량에 대한 일시이동중지명령(Standstill)을 발령하고, 전국 돼지농장, 관련 축산 시설·차량 등에 대한 일제 소독을 실시할 계획이다.

 

또한 방역대(발생농장 반경 10km 내) 농장 2호와 역학농장에 대해서는 이동제한 조치를 실시하고 정밀검사를 오늘까지 완료할 예정이며, 역학관련 2개 도축장(철원·홍천)과 강원도 내 모든 돼지 사육농장(203호)에 대해서도 예찰 및 일제 정밀검사를 실시중이다.

 

 

김현수 중수본부장은 8일 긴급상황회의를 개최하고, 여름철 멧돼지의 활동범위가 넒어지면서 농장 인근까지 아프리카돼지열병에 감염된 멧돼지가 발견되는 등 사육돼지에서 추가발생 우려가 커지고 있으므로 초동방역에 최선을 다해 줄것을 강조했다.

 

김현수 중수본부장은 “모돈사에 기자재 반입 시 반드시 소독하고 외부인의 출입을 통제하며, 불가피한 경우를 제외하고는 모돈사의 공사를 금지하는 등 모돈사 관리를 철저히 하고, 농장 주변 영농활동, 농장내 외부인 출입 및 소독 미흡 등 방역의 사각지대가 없도록 꼼꼼히 점검·보완하며, 오염원의 확산을 사전에 차단하기 위해 야생멧돼지의 적극적인 포획을 통한 개체 수 저감, 감염된 개체의 신속한 수색·제거, 울타리 설치 및 점검·보완 등 야생멧돼지 관리를 철저히 해달라”고 당부했다.

배너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라이프&health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