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4.16 (월)

  • -동두천 14.8℃
  • -강릉 12.5℃
  • 구름조금서울 13.8℃
  • 구름많음대전 15.5℃
  • 구름많음대구 13.3℃
  • 구름많음울산 12.3℃
  • 흐림광주 13.5℃
  • 구름많음부산 12.6℃
  • -고창 10.0℃
  • 흐림제주 13.2℃
  • -강화 11.6℃
  • -보은 14.6℃
  • -금산 15.2℃
  • -강진군 12.5℃
  • -경주시 12.6℃
  • -거제 13.0℃
기상청 제공

한우

한우협회, 17일 ‘농협 적폐청산 촉구’ 기자회견 개최

김병원 농협회장 선고공판 열리는 서울고등법원서 기자회견

전국한우협회가 17일 김병원 농협중앙회장의 선거법 위반 항소심 공판이 열리는 서울고등법원 앞에서 위기에 처한 농업이 희망을 가질수 있도록 재판과정에서 농민의 뜻이 반영될수 있도록 재판부에 호소하는 ‘농협중앙회 적폐 청산 촉구 기자회견을 개최한다.


한우협회는 기자회견과 관련해 농민을 위해 설립된 농협은 그간 조직 우선, 농민·농업 외면으로 일관해 오면서 농업의 경쟁력은 크게 후퇴했다”고 지적하고 “농민이 살고, 농업이 발전하기 위해서는 농협이 농민존중·농업중시 조직으로 환골탈태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한 “그간 농민들은 끊임없이 농협개혁을 외쳐 왔고 작년에는 전국한우협회가 외쳤던 농협적폐를 청산하기 위해서는 김병원 농협회장이 앞장서야 하나 그간 보여준 것은 너무나 가식적인 “농민소득 5천만원 시대를 열겠다”는 허울만 주장했다”고 지적하고 농민의 뜻이 적극 반영될 수있는 재판부의 판결을 호소했다.


한편 김병원 농협중앙회장은 회장 당선직후 '공공단체 등 위탁선거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작년 12월 1심에서 벌금 300만원을 선고받아 17일 오전 11시10분부터 항소심 공판이 열리게 된것이다. 

위탁선거법에 따르면 징역형이나 100만원 이상 벌금형을 선고받은 당선인은 당선이 무효 처리되므로 17일 항소심 결과에 농축산인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포토이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