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29 (금)

  • 구름많음동두천 6.3℃
  • 구름많음강릉 6.9℃
  • 맑음서울 7.7℃
  • 흐림대전 8.4℃
  • 연무대구 10.2℃
  • 박무울산 12.5℃
  • 구름많음광주 9.4℃
  • 연무부산 14.6℃
  • 구름많음고창 7.5℃
  • 맑음제주 14.3℃
  • 구름많음강화 7.0℃
  • 구름많음보은 7.9℃
  • 흐림금산 7.7℃
  • 맑음강진군 10.0℃
  • 구름많음경주시 10.8℃
  • 구름조금거제 13.5℃
기상청 제공

한우

인상요인 없는데 농협사료 인상…“절대 안돼”

한우협회 성명 “납득할수 있도록 원가공개 시행하라”

지난해 농가의 고통분담을 함께 하겠다며 사료가격 할인 연장을 유지하던 농협사료가 3월 13일 조합장 선거가 끝나자마자 기다렸다는 듯이 사료가격을 포대당 625원(6.2%)이나 인상하려 한다. 


전국한우협회는 그동안 농협중앙회가 농가 생산비 절감과 농민·농업을 우선할 것을 촉구하면서 한편으로는 ‘협회 OEM사료’를 싸게 공급하는 등 생산비 절감에 혼신을 다하고 있는 실정인데 이번 사료값 인상은 농가의 생산비 절감과 농민·농업을 외면한 채 조직의 이익에만 몰두하는 구태를 벗지 못하고 있다.  


 김병원 회장이 농가소득 5천만원을 부르짖으면서 전국을 순회하는데 사료값 인상과 농가소득은 어떻게 되는 것인지 알 수가 없다. 전국한우협회 입장에서는 사료가격 인상 요인이 없는데 농가가 납득할 수 있도록 먼저 원가공개를 시행할 것을 촉구하는 바이다. 

 
농협사료는 가격인상 전에 먼저 조직 효율화와 원가절감부터 시행해 농가의 신뢰를 얻기 바란다.

배너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