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30 (화)

  • 흐림동두천 18.6℃
  • 흐림강릉 20.8℃
  • 서울 19.6℃
  • 대전 20.8℃
  • 대구 21.0℃
  • 울산 21.6℃
  • 광주 21.3℃
  • 부산 22.3℃
  • 흐림고창 21.2℃
  • 흐림제주 22.5℃
  • 흐림강화 19.8℃
  • 흐림보은 21.1℃
  • 흐림금산 20.5℃
  • 흐림강진군 21.3℃
  • 흐림경주시 21.4℃
  • 구름많음거제 22.5℃
기상청 제공

한우

“한우값 안정대책등 대책마련후 위생조건 체결해야”

한우협회 성명, 네덜란드·덴마크 쇠고기수입 위생조건 강화 주문


국회의 네덜란드와 덴마크산 쇠고기 수입 위생조건안 심의로 올해 네덜란드·덴마크산 쇠고기에 대한 빗장이 풀릴 것으로 전망되고 있는 가운데 한우농가는 두 나라에 대한 안전성 문제를 우려하며 정부측에 수입위생 조건와 강화와 함께 한우가격 안정대책 등 선대책을 주문하고 나섰다.


전국한우협회(회장 김홍길)는 4일 성명을 통해 “덴마크는 2009년, 네덜란드는 2011년 이후 광우병이 발생하지 않아 안전성에 문제가 없다고는 하지만 덴마크, 네덜란드 모두 유럽연합(EU)에 속한 국가로 회원국간의 국경방역이 소홀하다”고 지적하고 “이에 올해 2월 폴란드에서 광우병이 발생했으며, 도축장에서 병든 소가 14개국에 유통되는 등 위험성은 항상 존재하고 있다”고 우려를 표했다.


협회는 또한 “우리나라 소고기 소비량은 매해 증가세지만 자급률은 2000년 53%에서 2018년 36%로 줄어들었으며, 수입량은 2000년 238천톤에서 2018년 383천톤으로 급증하고 있는 추세임에도 불구하고 FTA로 인해 매해 관세는 줄어들고 있어 수입쇠고기가 더욱 공격적으로 국내시장을 잠식하고 있지만 정작 중요한 한우산업 보호대책은 전무할 정도로 무방비에 놓여 있다”고 밝혔다.

 
한우협회 김홍길 회장은 작년 12월부터 2차례에 걸쳐 열린 네덜란드·덴마크산 수입위생조건 관련 공청회에 참석해 “네덜란드·덴마크 쇠고기 수입으로 인해 한우산업의 피해가 불 보듯 뻔하므로, 이에 대한 대책의 일환으로 비육우가격안정제 등 한우가격안정화대책 마련과 국민안전을 위한 수입위생조건을 강화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우협회는 “농업·농촌의 중심은 쌀과 한우다”라며 “수많은 한우농가들이 더 이상 피해보지 않도록 한우산업 안정화를 위한 한우가격 안정화대책, 기존 관세율 TPP수준 유지, 원산지 표시 세분화, 경쟁력 강화 대책 등 마련 후 위생조건 체결을 강력히 촉구한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라이프&health

더보기
‘안심하고 먹을 수 있는 맛집’…‘푸드페스타’ 개최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는 코로나19로 위축된 외식을 활성화하기 위해 대한민국 동행세일에 맞춰 7월 1일부터 푸드페스타를 개최한다. 푸드페스타는 다양한 외식 이벤트로 구성된 축제의 장으로서, 올해는 ‘안심하고 먹을 수 있는 맛집’을 주제로 선정하고 온라인 중심의 음식점 소개, 소비자 참여 이벤트를 본격적으로 시작한다. 농식품부는 코로나19를 계기로 감염병 확산 방지를 위해 식사문화 3대 개선과제를 홍보해 소비자로 하여금 주변 음식점을 돌아볼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고, 맛집 등 소비자 관심사항을 추천기준으로 함께 제시하여 소비자가 지역별 우수 음식점을 서로 소개하고 공유할 수 있도록 플랫폼 서비스를 제공한다. 음식점 정보공유 플랫폼 서비스는 올해 첫 도입된 사업으로서, 푸드페스타 누리집(www.food-festa.com)에서 소비자에게 다양한 우수 음식점 정보를 제공한다. 지자체에서 선정한 우수 음식점, 한식진흥원에서 소개하는 ‘생활 속 거리두기’ 우수 한식당, 농촌진흥청의 ‘농가맛집’ 등을 소비자가 찾아갈 수 있도록 알리고, 3개월 간 진행되는 소비자 참여 이벤트를 통해 주제별 우수 음식점을 추가 발굴하여 플랫폼 정보를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이밖에 대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