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17 (화)

  • 구름많음동두천 26.9℃
  • 구름많음강릉 25.2℃
  • 구름많음서울 28.8℃
  • 맑음대전 28.5℃
  • 맑음대구 26.0℃
  • 맑음울산 25.0℃
  • 맑음광주 29.1℃
  • 맑음부산 28.1℃
  • 맑음고창 28.2℃
  • 구름많음제주 25.1℃
  • 구름많음강화 26.8℃
  • 맑음보은 26.3℃
  • 맑음금산 27.0℃
  • 맑음강진군 28.4℃
  • 구름조금경주시 25.5℃
  • 맑음거제 27.2℃
기상청 제공

산림청, 경기 파주에 ‘남북산림협력센터’ 착공

남북 산림협력 대비 다목적기능 종합거점 조성

 

향후 남북한간 산림협력의 거점이 될 ‘남북산림협력센터’가 경기 파주에 들어선다.


산림청(청장 김재현)은 4일 윤후덕, 박정 국회의원과 이화순 경기도 행정2부지사, 최종환 파주시장, 지역주민 등 각계각층의 인사 1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남북산림협력센터’ 착공식을 가졌다.


이날 행사에서 내빈과 주민대표에게 기탁된 북한나무는 북한과 교류를 통해 얻은 종자로 키운 묘목이다. 이 평화목은 향후 센터내 ‘북한나무 정원’에 식재될 예정으로 평화와 번영이라는 상징성을 담고있다.


산림청 남북산림협력 조병철단장은 “비정치적이고 인도주의적 성격을 갖는 남북산림협력은 남북 모두에게 혜택을 주는 호혜적 협력”이라면서 “남북산림협력센터를 통해 산림협력을 차질 없이 지원함으로써 ‘한반도 산림생태계 복원’과 ‘숲으로 만드는 평화와 번영’이 실현되길 희망한다”고 전했다.

관련기사



23일까지 ‘제2회 나무의사 자격시험’ 원서접수
16일부터 23일까지 ‘제2회 나무의사 자격시험’ 1차 시험원서를 접수한다. 한국임업진흥원(원장 구길본)은 아파트단지, 공원 등 생활권 수목의 관리를 비전문가가 주로 시행함에 따라 농약 오·남용 등 국민안전을 위협하는 문제를 해결하기‘나무의사 자격제도’를 시행하고 있다. 이번자격시험의 신청자격은 관련 석사학위 이상을 취득하거나 수목진료 관련 경력 및 자격기준을 충족하고, 지정된 양성기관에서 교육과정을 이수한 자이다. 응시 방법은 한국임업진흥원 나무의사 자격시험 누리집(namudr.kofpi.or.kr, 이하 누리집)에서 온라인으로 접수하거나 응시 원서를 방문 또는 우편으로 제출하면 된다. 자격시험과 관련된 자세한 사항은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번 2회 1차 자격시험은 전국에서 1,500여명이 응시할 것으로 예상되며, 대전의 2개 중학교에서 10월 19일에 치러지며, 합격자 발표는 12월 2일 누리집을 통해 발표된다. 구길본 원장은 “국민건강과 쾌적한 생활환경을 책임지는 나무의사는 최근 생활권 녹지에 대한 수요가 급증함에 따라 미래의 핵심 일자리로 자리매김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전문적인 수목진료체계 구축을 위해 나무의사 자격제도가 수준 높은 전문가로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