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7 (수)

  • 구름많음동두천 10.3℃
  • 맑음강릉 16.3℃
  • 맑음서울 12.9℃
  • 박무대전 15.2℃
  • 구름많음대구 19.2℃
  • 구름많음울산 18.1℃
  • 구름많음광주 16.7℃
  • 박무부산 17.5℃
  • 흐림고창 15.9℃
  • 구름많음제주 18.3℃
  • 맑음강화 11.9℃
  • 구름많음보은 14.3℃
  • 흐림금산 15.7℃
  • 흐림강진군 17.2℃
  • 구름많음경주시 16.8℃
  • 흐림거제 17.5℃
기상청 제공

‘천원의 아침밥 캠페인’ 가을학기 이벤트 전개

농식품부·농정원, 전국 16개대학서 아침밥 먹는 문화확산 독려


건강한 하루의 시작은 든든한 아침밥이 필수!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와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원장 신명식)은 아침밥 중요성 인식 및 아침밥 먹는 문화 확산을 위해 대학생을 대상으로 ‘천원의 아침밥 캠페인’ 가을학기 현장 이벤트를 실시한다. 


 지난 6월 전남대 이벤트 개최 이후, 가을학기를 맞아 11일 인천대, 15일 부경대에서 행사를 진행하며, 아침밥을 먹고 얻을 수 있는 장점 등 캠페인의 의미와 가치를 체감할 수 있도록 흥미도 높은 이벤트를 통해 대학생들의 참여를 유도할 계획이다. 


이벤트는 아침밥 효능을 알려주는 스탭퍼 게임, 내 몸의 건강상태를 알아보는 인바디 측정 등으로 아침밥 먹는 문화 확산을 독려할 수 있는 미션 참가자에게는 문화상품권을 증정한다.


현재 청년들의 건강, 든든한 아침을 책임지는 ‘천원의 아침밥’ 캠페인은 지난 4월부터 전국 16개 대학이 참여하고 있으며, 본 캠페인 참여 학교 학생들은 ‘천원’으로 영양소를 골고루 갖춘 다양한 메뉴의 아침밥을 먹을 수 있다.


농정원 신명식 원장은 “아침식사는 건강한 하루 시작의 중요한 습관이라는 공감대가 캠페인 참여 학교 관계자와 학생들 사이에서 빠르게 형성되며 캠페인 만족도가 점차 높아지고 있다”라며, “3년째를 맞은 올해, 사업에 대한 관심이 지속적으로 높아지는 만큼 더 많은 대학생들이 든든한 아침밥을 먹고 건강한 학교생활에 전념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할 것”이라고 전했다.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라이프&health

더보기
“이미 시작된 무더위, 송풍팬 등 냉방설비 점검하세요”
환기시스템·쿨링패드·에어컨 작동여부 미리 확인 그늘막 설치시 강한 바람에 파손되지 않도록 고정 안개분무는 축사바닥 젖지 않도록 조절해야 기상이변으로 세계 곳곳이 몸살을 앓고있는 가운데 우리나라도 예외는 아니다. 기상청에 따르면 2000년대 평균 10회였던 폭염일수는 2010년대에 평균 15회로 크게 늘었다고 전했다. 올 하절기 기온은 평년과 비슷하거나 높을 것으로 예상돼 고온기 가축 관리에 세심한 주의가 필요하다.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여름철 가축의 고온스트레스 예방을 위해 축사에 설치된 냉방시설 등의 사전점검을 당부하고 나섰다. 가축의 고온스트레스는 온도(℃)와 습도(%)를 곱한 열량지수 값이나 가축더위지수(THI)를 통해 계산이 가능하다. 온도 및 습도계는 직사광선을 피하고 가축이 닿지 않는 높이에 설치해야 하며, 너무 높이 설치할 경우 정확도가 낮아질 우려가 있다. 가축이 받는 고온스트레스를 줄여주는 방법 중 하나는 적절한 환기를 통해 가축 주변의 공기 흐름을 빠르게 만들어 주는 것이다. 개방형 축사는 주로 바람이 불어오는 방향을 기준으로 원활한 공기 흐름을 위해 주변 장애물을 미리 제거해 준다. 또한 윈치커튼과 송풍팬의 작동 여부를 미리 살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