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0 (금)

  • 구름많음동두천 12.3℃
  • 구름많음강릉 21.0℃
  • 구름많음서울 16.0℃
  • 흐림대전 14.1℃
  • 흐림대구 17.6℃
  • 흐림울산 17.3℃
  • 흐림광주 16.9℃
  • 흐림부산 18.5℃
  • 흐림고창 14.8℃
  • 흐림제주 19.7℃
  • 구름많음강화 12.1℃
  • 흐림보은 11.1℃
  • 흐림금산 11.4℃
  • 흐림강진군 14.4℃
  • 흐림경주시 16.1℃
  • 흐림거제 16.4℃
기상청 제공

축산

문재인 정부 5년간, 소고기 수입 36만6천톤→46만9천톤 28.1% 증가

미산 수입 증가 두드러져 수입물량 60.3% 차지…수입금액 2.2배 큰폭 늘어
한우정책연구소, ‘문재인 정부의 소고기 수입구조 변화’ 발표

URL복사

문재인 정부 5년간, 소고기 수입량은 36만 6천톤에서 46만 9천톤으로 28.1%가 증가했으며, 국가별로 보면 미국산의 수입 증가가 두드러졌으며 수입물량은 60.3%, 수입금액은 약 2.2배 큰 폭으로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전국한우협회 한우정책연구소는 24일 제21호 주간한우정보를 통해 ‘문재인 정부의 소고기 수입구조 변화’ 결과를 발표하며 수입육의 품질경쟁력이 현저하게 향상된 것으로 분석하고 한우고기의 경쟁력 확보에는 위협요인으로 작용할 우려가 있으므로 수입산 소고기 수입동향에 대한 예의 주시가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문재인 정부 출범이후, 5년간(16∼21년), 1인당 소고기 소비량은 2kg 증가한 반면, 자급률은 38.9%에서 35.7%로 3.2%P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1인당 소고기 소비량은 16년 11.6kg에서 21년 13.6kg으로 2kg이 늘었으며, 비율로는 17.2%가 증가해 연평균 3.2%씩 성장했다. 같은 기간 한우고기의 1인당 소비량은 16년 3.9kg에서 21년 4.3kg으로 0.4kg 증가했다.

 

반면 국산육중 수입육과 대체 관계가 큰 젖소품종 및 교잡우로 이루어진 육우는 0.6kg에서 0.4kg으로 0.2kg이 감소해 비율로는 33%가 줄었다. 결과적으로 수입소고기 1인당 소비량은 16년 7.1kg에서 21년 8.9kg으로 1.8kg이 늘었다.

 

문재인 정부 5년간, 소고기 수입량은 36만 6천 톤에서 46만 9천 톤으로 28.1%(10만 3천 톤)가 늘었으며, 수입금액은 20억 9,100만 달러에서 35억 6천만 달러로, 물량 증가보다 훨씬 높은 70.3%(14억 6,900만 달러)나 증가했다. 
국가별로 보면 미국산의 수입증가가 두드러졌으며 수입물량은 60.3%, 수입금액은 약 2.2배로 큰 폭으로 증가했다. 

 

미국산 수입물량은 16년 15만 6천 톤에서 25만 톤으로 60.3%(9만 4천 톤)가 늘었으며, 수입금액은 9억 6,700만 달러에서 20억 9,300만 달러로 116.4%(11억 2,600만 달러)가 증가했다.
소고기 수입에서 국가별 비중도 미국산의 성장이 뚜렷한데, 수입물량 기준으로 16년 수입비중은 미국산 42.6%, 호주산 49.1%로 호주산이 우위를 점했으나, 21년에는 미국산 53.3%, 호주산 38.2%로 미국산이 과반수 이상을 차지했다. 수입금액에서도 미국산은 16년 46.2%에서 21년에는 58.8%로 호주산 35.3%보다 23.5%P나 높은 비중을 나타내면서 절대적 우위를 차지했다.

 

한편 21년 기준, 물량 기준으로 수입소고기 국가별 비중을 보면, 미국산 53.3%, 호주산 38.2%로 미국과 호주가 91.5%를 차지했다. 수입금액 기준으로는 미국산과 호주산이 각각 58.8%, 35.3%로 전체의 94.1%를 차지했다.

 

물량 대비 수입금액의 현저한 증가는 수입단가의 상승과 냉장육 비중의 증가가 주요 요인인 것으로 나타났다.

 

문재인 정부 5년간 소고기 1kg당 수입단가는 16년 5.7달러에서 21년 7.6달러로 33.3%(1.9달러)가 상승했다. 같은 기간, 특히 미국산은 6.2달러에서 8.4달러로 상승률 35.8%인 2.2달러나 높아졌으며, 호주산은 5.5 달러에서 7달러로 1.5달러가 상승했다.


전체 수입소고기의 냉장육 비중은 16년 16.4%에서 21년 25.1%로 8.7%P가 높아졌다.

특히, 미국산은 16년 15.7%에서 21년에는 30.9%로 냉장육 비중이 빠른 속도로 높아졌으며, 호주산도 미국산 증가 속도에는 미치지 못하지만, 냉장육 비중이 16년 19.7%에서 21년 22.2%로 늘어났다.

 

한우정책연구소는 “문재인 정부 5년간 수입소고기는, 미국산 중심으로 냉장육 비중이 크게 늘어났고, 수입단가도 높아짐으로써, 품질경쟁력이 현저하게 향상된 것으로 판단된다”고 밝혔다.

 

또한 “수입 소고기의 품질경쟁력이 높아지면, 그만큼 한우고기와의 품질격차가 줄어들기 때문에, 한우고기의 경쟁력 확보에는 위협요인으로 작용할 우려가 있으므로 미국산 소고기의 수입동향에 대한 예의주시가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배너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