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6 (월)

  • 구름많음동두천 25.7℃
  • 구름조금강릉 25.0℃
  • 구름많음서울 27.1℃
  • 흐림대전 25.0℃
  • 흐림대구 26.0℃
  • 흐림울산 22.7℃
  • 구름많음광주 24.4℃
  • 흐림부산 22.2℃
  • 구름조금고창 22.7℃
  • 구름많음제주 23.1℃
  • 구름많음강화 24.1℃
  • 흐림보은 23.5℃
  • 흐림금산 22.4℃
  • 흐림강진군 23.4℃
  • 흐림경주시 25.1℃
  • 흐림거제 22.8℃
기상청 제공

한우

‘코로나19’ 예방…면역력 강화 우리 한우가 뜬다

단백질 아연 풍부해 건강식으로 최고
한우자조금, 한우 이용 다양한 요리·레시피 소개


‘코로나19’ 확진자가 급격히 늘면서 면역력 향상에 도움이 되는 식품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특히 이번 ‘코로나19’는 별다른 백신이나 치료제가 없어 몸의 면역체계를 강화하는데 초점을 맞춰야 하며 과도한 두려움 보다 제대로 된 손 씻기와 마스크 착용 등 기본적인 생활수칙을 잘 지키는 것이 중요하다.

 

이런 때일수록 면역력과 체력을 잘 키워 건강에 유의하는 것이 중요하다. 면역력을 향상시키는 가장 쉬운 방법은 평소 건강한 식단으로 충분한 영양소를 고루 섭취하는 것이다. 다양한 건강식품이나 보조제를 챙겨 먹는 것도 좋지만 일상에서 먹는 음식에 먼저 신경을 쓰는 게 좋다.

 

면역력을 높이기 위해서는 단백질을 충분히 섭취하는 것이 중요하다. 단백질은 항체와 면역 세포를 만드는 주재료로, 육류에 풍부하게 들어있다. 그 중에서도 한우는 면역력 향상과 피로 해소에 좋은 단백질과 아연이 풍부해 그대로 구워 먹어도 좋고 건강식의 재료로도 훌륭한 역할을 한다. 또한 한우에 들어 있는 아미노산은 한우의 맛을 좋게 만들어주는 황 성분을 함유하고 있어 피를 맑게 하고 몸을 따뜻하게 해준다.


단백질이 풍부한 한우, 어떤 부위를 고르면 좋을까? 한우고기 본연의 맛을 원한다면 목심살을 골라보는 것을 추천한다. 목심은 운동량이 많은 소의 목덜미 부위로 근간지방이나 근내지방 함량이 적다. 고기의 결은 다소 부드럽지 않지만, 동물성 단백질의 함량이 높고 육즙도 풍부해 한우 특유의 진한 맛이 있다. 불고기에 주로 사용되지만 전골이나 국거리로도 사용할 수 있어 취향에 맞는 한우 요리를 즐길 수 있다.


우둔살 역시 단백질이 많은 부위 중 하나다. 우둔살은 소의 뒷다리 부위 중 가장 연한 부위로 덩어리가 크고 마블링이 적은 살코기다. 근내 지방이 적고 동물성 단백질의 비율이 높아 담백한 맛을 느낄 수 있다. 불고기, 주물럭, 산적, 장조림 등 다양한 요리에 쓸 수 있어 온 가족의 건강을 위한 식탁을 차리기에 제격이다.


요리가 부담스럽다면 간단한 반찬으로 한우를 섭취하는 것도 좋다. 우둔살 옆에 붙어 있는 홍두깨살은 지방 함량이 거의 없는 살코기 덩어리로 단백질이 풍부하며, 근섬유의 결이 일정해 찢어지는 결을 이용한 장조림이나 육개장으로 먹기 좋은 부위다.


건강에 대한 우려가 유독 많은 요즘, 건강과 맛을 동시에 챙길 수 있는 한우로 만든 든든한 건강식을 식탁에 올려보는 건 어떨까. 한우자조금관리위원회에서 운영하는 온라인 사이트 한우유명한곳(www.한우유명한곳.com)에는 한우를 이용한 다양한 요리 및 반찬 레시피가 있으니 활용해보자.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라이프&health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