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04 (금)

  • 흐림동두천 -8.3℃
  • 구름많음강릉 2.8℃
  • 구름조금서울 -5.4℃
  • 구름조금대전 -6.1℃
  • 맑음대구 -3.9℃
  • 맑음울산 3.3℃
  • 구름조금광주 -2.2℃
  • 맑음부산 4.9℃
  • 흐림고창 -3.1℃
  • 흐림제주 5.4℃
  • 구름많음강화 -4.7℃
  • 맑음보은 -9.3℃
  • 맑음금산 -7.6℃
  • 흐림강진군 -3.6℃
  • 맑음경주시 -3.5℃
  • 구름조금거제 1.2℃
기상청 제공

국가식품클러스터, 식품기업 90개사 유치…첨단식품산업 메카 육성

농식품부, 2019년 식품벤처와 청년 일자리 창출 산실 견인 사업계획 추진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이개호)는 전북 익산에 조성된 국가식품클러스터에 지난해까지 국내외 식품기업 69개와 연구소 4개소를 유치했으며 올해 식품기업 투자 유치 목표를 90개사로 수립했다고 3일 밝혔다.


연차별 점증적 투자유치 성과는 국가식품클러스터 핵심 인프라인 기업지원시설(6개소)의 식품 R&D 및 시제품 생산 지원, 각종 국제기준인증취득, 생산·기술 등 컨설팅, 글로벌 네트워크 기능 등을 활용 미래형 유망식품을 개발하고자 기업들이 투자 한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그 동안 식품기업 투자유치 실적은 ’15년 6개사, ’16년 24개사, ’17년 50개사, ‘18년 69개사 및 연구소 4개소이며, 현재 총 면적(115.8ha) 대비 42.4%(49.1ha)를 투자 유치했다.


농식품부는 “2019년 1월 현재 27개 기업이 착공, 그 중 20개기업은 준공하여 제품생산을 시작했다”며 ’19년도 식품기업 투자 유치 목표를 90개사로 수립했다고 덧붙였다.


특히 올해 상반기 풀무원이 공장준공을 마치고  본격 제품생산 활동을 시작할 예정이며, 하림·매일식품 등 선도기업이 금년 중 공장착공이 계획돼 있어 기업들의 상생협력·시너지효과 등 붐조성에 큰 견인차 역할을 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현재까지 입주기업 69개사에 대한  업체별 유형별로 분류하면 건강기능식품과 육가공이 각각 17개사, 14개사로 가장 높고, 다음으로는 과일채소가공 9개사, 음료 6개사, 곡물가공 6개사, 수산물가공 4개사, 도시락제조 4개사, 소스류 2개사, 기타 7개사 순이다.



또한, 중소 식품기업과 식품벤처·창업기업의 육성을 위해 현재 국가식품클러스터내  식품벤처센터에 37개사가 입주해 식품제조 생산 활동을 활발하게 이어가고 있다.


이와 별개로 2018년 27개 입주기업에 대한 105명 인턴지원 사업을 통해 86명이 정규직으로 전환하는 등 청년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하고 있다.


농식품부 국가식품클러스터추진팀 황규광 과장은 “국가식품클러스터를 첨단 식품산업의 메카로 육성·지원을 위해 입주기업 등에게 다각적이고 체계적인 지원 서비스 제공을 확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더불어 ”식품벤처와 청년 일자리 창출 산실(産室)의 플랫폼으로 구축하고, 동북아 식품시장의 허브로 만드는데 앞장서며, 농식품산업을 미래 유망산업으로 가치를 높이고 발전을 뒷받침하는데 ‘19년 황금돼지의 해인 기해년 한 해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