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15 (토)

  • 흐림동두천 25.3℃
  • 흐림강릉 26.8℃
  • 서울 26.1℃
  • 구름많음대전 32.2℃
  • 구름많음대구 35.4℃
  • 구름많음울산 34.9℃
  • 구름조금광주 32.5℃
  • 구름조금부산 29.8℃
  • 구름많음고창 32.4℃
  • 맑음제주 34.6℃
  • 흐림강화 25.5℃
  • 구름많음보은 29.8℃
  • 구름많음금산 31.8℃
  • 구름많음강진군 33.1℃
  • 구름많음경주시 35.1℃
  • 맑음거제 30.6℃
기상청 제공

축산

농우바이오, 7월 추천품종 ‘청명가을배추’·‘천고마비배추’·‘만사형통 무’

농우바이오가 7월 추천품종으로 내병성이 강하고 상품성이 우수한 청명가을 배추, 천고마비 배추, 만사형통 무를 소개했다.

 

 

■ ‘청명가을배추’, 최고의 맛과 품질을 겸비한 김장배추

청명가을 배추는 외엽색은 농녹색으로 내서성이 양호해 추석 및 김장배추로 전국적으로 재배가 가능하며, CR내병계 배추로 뿌리혹병에 강하고 구 크기가 크고 숙기가 약 5일정도 빠른 품질계 배추이다. 또한, 숙기가 빠르면서도 중륵 뻗는 힘이 좋아 수확시기가 며칠 지연되더라도 내부 꼬임이 적어 절임용으로도 용이한 배추이다.

주 재배 지역은 충남 아산, 홍성, 충북 괴산, 강원, 춘천, 평창, 영월, 전남 해남 지역으로 전국적으로 재배되고 있다. 현지 농가에서는 타사 일반계 품종에 비해 청명가을 배추는 뿌리혹병 내병성 배추로 재배가 용이하고 구가 크며 내부꼬임 현상이 적어 절임공장 납품 시 한 시세를 더 받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 ‘천고마비배추’ 내병성·상품성·재포성·절임이 우수한 가을배추

‘천고마비’ 배추는 엽질이 단단하고 병해에 강하며 최고의 맛과 품질을 겸비한 배추다. 매년 많은 태풍이  배추산지를 강타하여 인근 지역에서 배추 무름병과 뿌리 썩음 등 그 피해가 심각한 가운데 상대적으로 천고마비 배추의 피해는 매우 적어 매년 유통업체로부터 관심을 받고 있는 품종이다.

외엽색은 농녹색으로 엽맥 및 광택이 많고 후기 스테미나가 우수하고 내부색이 진한 노란색이고 결구형태는 포피 원통형으로 구형이 우수해 상품성 또한 좋다. 특히 뿌리혹병(race11), 바이러스병(C4), 노균병 복합저항성 품종으로 재배가 용이한게 특징.

 

 

■ 고랭지 여름부터 월동까지 재배폭이 아주 넓고 상품성 우수한 ‘만사형통 무’

만사형통 무는 초세가 적당하여 재배관리가 용이하고 근형은 H형으로 근맵시가 우수한 품종이다. 또한, 엽색이 진하고 T/R율이 적당하여 외관이 우수한 것이 특징이다.

만사형통 무는 7월부터 고랭지에서 파종되며, 가을조기 작형으로는 8월에 파종된다. 육질은 아삭아삭하며 매운맛이 적당하고 감미가 있어 맛이 좋다. 검은썩음병, 흑반병, 무름병, 뿌리혹병에 대한 내병성이 비교적 강하다.
강원도 홍천내면에 감자 후작으로 가장 많이 재배된다.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라이프&health

더보기
임업진흥원, ‘나무의사 자격시험 찾아가는 설명회’ 개최
한국임업진흥원(원장 구길본)은 지난 8일 경상대학교 수목진단센터에서 ‘2020년 나무의사 자격시험 찾아가는 설명회’를 개최했다. ‘2020년 나무의사 자격시험 찾아가는 설명회’는 지난 6월 5일부터 10월 31일까지 나무의사 양성기관 및 나무병원 예비창업자 중 희망 단체를 대상으로 진행되며, ‘나무의사 제도이해와 발전 방향’ 등의 정책 내용과 ‘자격시험 소개 및 계획’ 등 운영 방안 등의 내용을 다룬다. 설명회를 희망하는 단체는 참석인원 20명 내외로 참석자 수를 구성하여 담당자 메일(pyojk@kofpi.or.kr)로 신청서를 제출하고 해당 부서(방제교육·자격관리실)와 일정 등을 조율 하면 설명회 개최가 가능하다. 경상대학교 수목진단센터에서 개최된 이번 설명회는 1, 2차에 거쳐 총 2차례 진행되었으며 총 70여명이 설명회에 참석하였다. 이번 설명회에서 진흥원은 설명회 참석자들과 시험 일정, 시험장 확대, 휴식시간 배분, 자격 취득 후 가산점 적용 등의 시험 관련 내용을 상호 소통했다. 구길본 원장은 “이번 설명회가 나무의사 자격시험 수험생들과 적극적으로 소통하는 기회였기를 바라며, 앞으로도 진흥원은 수험생의 의견을 적극 수용하고 반영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