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8.01 (일)

  • 흐림동두천 24.0℃
  • 구름조금강릉 26.7℃
  • 흐림서울 26.9℃
  • 구름조금대전 25.5℃
  • 구름조금대구 26.3℃
  • 구름많음울산 24.8℃
  • 구름조금광주 26.1℃
  • 맑음부산 26.6℃
  • 구름많음고창 25.7℃
  • 흐림제주 26.8℃
  • 흐림강화 25.2℃
  • 구름조금보은 23.1℃
  • 구름조금금산 23.2℃
  • 구름조금강진군 25.4℃
  • 구름많음경주시 24.9℃
  • 구름조금거제 25.2℃
기상청 제공

반추동물에게 조사료를 급여하지 않고 2년간 사육되었다면 과연 어떤 결과가 나왔을까?

흑염소농가 2년여 동안 농후사료와 펫렛조사료만 급여... 잘 크고 육질도 좋아
도축결과, 증체와 지육율 등 성적, 반추위 발달 정도 충분한 것으로 나타나

URL복사

흑염소에 건초를 급여하지 않고 펠렛조사료와 배합사료로만으로 사양관리에 성공한 사례가 나와 업계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경남 사천의 들얼농장(대표 강춘성)은 흑염소를 건초없이 펠렛조사료와 배합사료만 급여하여 사육한 결과 비육상태가 우수했으며 도축결과 반추위의 상태도 매우 양호하고 간이나 신장 등 장기도 비대하거나 염증없이 정상적인 것으로 나타났다. 

 

 

강춘성 대표는 “흑염소를 기르는데 있어서 건초를 전혀 급여하지 않았다”며 “비육흑염소는 배합사료 7에 고섬유소하농발효펠렛 3 비율로, 번식흑염소는 배합사료 5에 고섬유소하농발효펠렛 5 비율로 각각 급여했더니 비육성적과 육질 등이 아주 좋게 나왔다”고 말했다.

 

강춘성 대표는 “흑염소에 건초를 급여하는 것이 일반적인데 고섬유소하농발효펠렛하고 배합사료만 먹여도 될 것 같다는 생각에서 시도했는데 앞으로는 확신을 갖고 사육해도 될 것 같다”고 자신했다.

 

들얼농장에서 사육된 흑염소를 도축한 결과 반추위의 발달상태가 우수하고 장기 상태도 우수했다. 도축성적은 암염소가 생체중 45kg에 지육이 27kg으로 지육율 60%, 정육이 17.64kg이었으며 숫염소는 생체중 50kg에 지육이 29kg으로 지육율 58%, 정육이 20.76kg으로 나타났다. 

 

 

 

발표된 자료에 대해 고섬유소하농발효펠렛을 개발한 하농사료연구원에 따르면 반추위 상태를 보니 일반적으로 건초를 급여해 사육한 흑염소보다도 오히려 융모나 벌집위 상태가 양호하다고 평가했다.

 


이경진 수의사는 반추위 상태와 지육율 등으로 미루어 보았을 때 일반적으로 건초를 급여해 사육한 염소에 비해 우수한 성적이라고 밝혔다.

 

㈜하농의 최주철 대표는 “고섬유소하농발효펠렛은 조사료 대체재일 뿐만 아니라 섬유질원료를 고도의 발효기술로 발효하여 고초균과 유산균, 효모균 등을 다량 함유하고 있다”고 밝혔다. “특히, 어떤 조사료보다 가격이 저렴해서 농가 소득 향상에 도움이 되고 장내 음식물 발효로 발생하는 열을 줄여 고온 스트레스 예방에도 효과적이다”라고 설명했다.

배너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라이프&health

더보기
낙농육우협회, 비대면 국산우유 소비홍보교육 강화
코로나19로 교육 취지 살려 비대면 교육으로 전환 우유요리 교육콘텐츠 자젝해 우유홍보요원화교육 (사)한국낙농육우협회(회장 이승호)는 코로나19 팬데믹에서 건강유지를 위한 음식에 대한 관심이 더욱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건강과 맛을 동시에 챙길 수 있는 우유요리 만들기 영상강의를 제작, 온라인으로 제공하고 있어 관심을 모으고 있다. 낙농육우협회는 낙농인 모두가 국산우유 홍보요원으로 활동하는데 부족함이 없도록 역량 함양을 위한 전국순회 우유홍보요원화 교육을 실시해왔다. 하지만 작년에 이어 올해에도 기승을 부리는 코로나19로 인해 교육의 취지가 변하지 않는 선에서 비대면 교육으로 전환키로 했다. 올해 제작한 우유요리 온라인 교육콘텐츠는 우유탄탄면, 우유소스 라자냐처럼 국산우유가 중심이 되는 우유요리와, 각종 디저트 및 요리에 활용도가 높은 우유수제버터까지 총 3종이 제작돼 선보였다. 재생시간 10분 내외 동영상에 시청자들의 집중력과 선호도가 가장 높다는 조사결과를 바탕으로 강의 한 편당 8분 가량의 영상으로 편집하여 가정에서나 이동 중에도 부담 없이 시청할 수 있도록 했다. 이승호 회장은 “코로나19 장기화 및 재확산으로 인해 대면으로 진행되는 협회 사업에서 어려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