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6 (일)

  • 흐림동두천 18.6℃
  • 흐림강릉 23.6℃
  • 서울 19.3℃
  • 대전 24.7℃
  • 흐림대구 23.9℃
  • 흐림울산 24.3℃
  • 흐림광주 22.8℃
  • 흐림부산 21.9℃
  • 흐림고창 ℃
  • 제주 22.7℃
  • 흐림강화 17.9℃
  • 흐림보은 24.4℃
  • 흐림금산 24.0℃
  • 흐림강진군 20.4℃
  • 구름많음경주시 25.7℃
  • 구름많음거제 22.0℃
기상청 제공

농업 / 산림

올해 국내 농업생산액 0.8% 증가 50조4380억원 전망

농경연, ‘농업전망 2020대회’
공익직불제 힘입어 농가소득 4500만원 근접
축잠업 생산액 전년보다 0.7% 증가 19조8660억원


2020년 국내 농업생산액은 전년과 비슷한 50조4380억원이 될 것으로 보이며 공익직불제 도입 효과에 힘입어 농가소득은 4500만원에 근접할 것으로 보인다. 또한 가축사육 마릿수는 전년보다 1.0% 증가하고, 중장기적으로 젖소를 제외한 주요 축종의 증가세로 연평균 0.9% 늘 것으로 전망된다.


한국농촌경제연구원은 22일 서울 롯데호텔에서 ‘농업전망 2020대회’를 개최하고 2020년 국내 농축산업을 전망했다.


우선 올해 농업생산액을 전년보다 0.8% 증가한 50조4380억원으로 전망했다. 쌀 가격 상승으로 재배업 생산액은 전년대비 1.4% 증가하고 축잠업 생산액은 전년보다 0.7% 증가한 19조8660억원으로 전망했다.


2020년 농가소득은 이전소득 증가에 힘입어 4500만원에 근접할 전망이다. 공익직불제 도입 효과로 이전소득은 전년보다 15.2% 증가한 1144만원, 농업총수입 증가, 2018년·2019년산 쌀변동직불금 지급 효과 등으로 농업소득은 전년보다 1.4% 증가한 1295만원, 농외소득과 비경상소득은 전년보다 각각 2.9%, 1.9% 증가가 예상된다.


주요 품목별 전망


▲ 한우
한우 사육 마릿수는 송아지 가격 강세로 농가의 번식의향이 높아짐에 따라 가임암소와 송아지 생산이 증가해 전년 305만 5천마리 대비 3% 증가한 314만 6천마리로 전망된다.
국내 쇠고기 생산량은 도축 마릿수 증가로 전년 대비 5% 증가한 25만 9천 톤 전망, 쇠고기 수입량은 대형유통업체와 가공육 수요 확대로 지속적인 증가세를 보여왔으나, 2020년에는 국제 가격 상승 영향으로 전년(42만 7천 톤) 대비 3% 감소한 41만4천톤이 예상된다. 
우 도매가격은 거세우와 암소 출하예정 마릿수가 늘면서 도축이 증가할 것으로 보여 전년 대비 5% 하락한 17,100원/kg 내외 전망, 평년(17,603)보다 3% 낮은 수준에 머물 것으로 보인다.


돼지
돼지 사육 마릿수는 ASF 발생에 따른 모돈 마릿수 및 모돈 사육의향 감소 영향으로 전년 대비 0.7% 감소한 1,130만 마리가 전망된다.
돼지고기 생산량은 사육 마릿수 감소로 전년(96만 9천 톤) 대비 다소 감소한 95만 8천 톤 전망, 돼지고기 수입량은 중국의 생산량 감소에 따른 수입 증가 영향으로 국제 가격이 상승하여 전년(42만 1천 톤)보다 15∼22% 감소한 33∼36만톤(평년 38만 6천 톤보다 감소)으로 예상되고 있다. 
돼지 도매가격은 전년(3,779원) 대비 1∼8% 상승한 3,800∼4,100원/kg 전망되며, 평년(4,395)보다 7∼14% 낮은 수준에 거래될 것으로 보인다. 도축 마릿수 감소로 국내 생산량은 줄어들 전망이나, 돼지고기 재고량이 여전히 많아 가격 상승 폭은 제한적이다.



젖소
젖소 사육 마릿수는 전년과 비슷한 40만 8천 마리 수준 유지가 예상된다.

원유 생산량은 사육 마릿수가 전년과 비슷함에도 불구하고 온화한 동절기 기후 등의 영향으로 젖소 마리당 산유량이 늘어날 것으로 보여 전년보다 0.2% 증가한 204만 8천톤이 전망되고 있다.


산란계
산란계 사육 마릿수는 2019년 8월 산란일자 시행 이후 농가의 계란 재고 부담으로 산란 병아리 입식이 감소하여 전년 대비 1.5% 감소한 7,007만 마리가 될 것으로 보인다.
계란 생산량은 사육 마릿수 감소에 따라 전년 대비 1.3% 감소한 65만 1천 톤으로 추정된다. 계란 산지가격은 생산량 감소로 전년 대비 5% 상승한 1,018원(특란 10개)으로 전망되나, 평년(1,106원)보다는 14% 낮은 수준이  예상된다.


육계
육계 사육 마릿수는 2019년 계열업체 도계시설 확대 등에 따른 종계 입식 증가 영향으로 병아리 생산 및 육계 사육이 늘어 전년 대비 2% 증가한 1억 마리 수준이 전망된다.
도계 마릿수는 2019년 대비 2.8% 증가한 10억 9천마리로, 닭고기 생산량은 사육 및 도계 마릿수 증가에 따라 전년 대비 3% 증가한 65만 5천톤이 예상된다.
육계 산지(생계유통)가격은 닭고기 공급량 증가로 전년 대비 5% 하락한 생체 kg당 1,191원 전망, 평년(1,329원)보다 10% 낮은 수준이다.


오리
오리 사육 마릿수는 오리 입식 제한에도 불구하고 2019년 종오리 입식 증가 영향으로 종오리 마릿수가 늘어 전년 대비 12% 증가한 1,016만 마리로 전망된다.
오리고기 생산량은 사육 및 도압마릿수 증가에 따라 전년 대비 9.9% 증가한 12만 8,446톤이 될 것으로 보인다. 오리 산지가격은 생산량 증가와 오리고기 재고가 여전히 많아 전년 대비 4.6% 하락한 4,939원(생체3.5kg)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배너
배너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