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4 (화)

  • 구름많음동두천 27.9℃
  • 구름조금강릉 31.4℃
  • 구름많음서울 29.1℃
  • 맑음대전 30.9℃
  • 맑음대구 33.0℃
  • 맑음울산 25.8℃
  • 맑음광주 28.9℃
  • 맑음부산 25.5℃
  • 맑음고창 23.7℃
  • 구름많음제주 23.7℃
  • 맑음강화 23.0℃
  • 맑음보은 29.5℃
  • 맑음금산 29.4℃
  • 구름조금강진군 28.8℃
  • 맑음경주시 29.6℃
  • 구름조금거제 25.9℃
기상청 제공

식품/유통

국산밀 품종순도, 유전자 검사로 신속하게 판별 가능해진다

종자원, 고효율·대용량 국산밀 품종순도 확인법 개발·민간 보급 실시

URL복사

국립종자원(원장 김기훈)은 첨단 DNA 분자표지 기술을 활용한 고효율·대용량 국산 밀 품종순도 확인법을 개발하여 지식재산권을 확보하고 유관기관에 기술이전을 실시했다고 11일 밝혔다.

 

최근 국민 식생활의 서구화, 밀 가공제품 다양화 등 밀 소비가 증가하고 있으며, ‘밀산업 육성법’이 시행됨에 따라 국산 밀 산업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노력이 추진되고 있다.

 

특히, 국산 밀의 품종순도 확인은 생산ㆍ유통ㆍ소비기반 조성에 필수적인 요소로 이를 위한 과학적인 분석법 개발의 필요성이 증대되고 있어, 종자원은 국산 밀 산업 활성화를 위해 새로운 품종순도 확인법을 개발하여 민간에 기술이전을 하는 등 밀 산업육성을 위한 과학적인 지원을 했다.

 

종자원에서 개발한 품종순도 확인 기술은 단일염기다형성(SNP)을 이용한 최신 DNA분석 기술로 대량의 시료를 신속하게 분석이 가능한 고효율의 다성분 동시분석법으로 기존 분석법에 비해 시간과 비용이 크게 감축된다.

 

개발된 분석법은 밀 순도분석과 밀접한 관련이 있는 대내ㆍ외 관련기관을 대상으로 유효성 검증을 통해 ‘밀 순도분석 기술’의 신뢰도를 확보하였고, 유전자분석기관 등에 기술이전을 실시하여 국내 밀 재배단지의 전수   조사 등 국산밀의 순도 향상을 위한 기술 전파를 실시했다.

 

종자원의 유병천 종자검정연구센터장은 “국내 밀 산업육성 지원을 위한 적극행정으로 지속적인 과학적 분석기법 개발을 통하여 투명한 종자 유통질서를 확립하고 국산 밀 산업의 경쟁력을 높여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배너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