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31 (일)

  • 구름많음동두천 21.3℃
  • 맑음강릉 21.3℃
  • 연무서울 21.9℃
  • 구름많음대전 21.5℃
  • 구름많음대구 19.8℃
  • 흐림울산 20.3℃
  • 박무광주 19.2℃
  • 흐림부산 18.7℃
  • 구름많음고창 19.8℃
  • 제주 18.1℃
  • 흐림강화 19.9℃
  • 맑음보은 20.6℃
  • 흐림금산 19.8℃
  • 맑음강진군 19.5℃
  • 구름조금경주시 20.3℃
  • 흐림거제 18.4℃
기상청 제공

축산

열화상카메라로 가축 질병확산 조기에 방지한다

방역본부, 악성 가축전염병 검색위해 열화상 카메라 244대 공급

 

가축위생방역지원본부(본부장 정석찬)는 악성가축전염병 조기 검색을 위해 열화상카메라 244대를 가축방역 현장에 공급했다고 18일 밝혔다.

 

축산업은 농업생산액의 약 40%를 차지하는 중요한 산업임에도 매년 구제역, 아프리카돼지열병(ASF), 조류인플루엔자(AI) 등 악성가축전염병이 발생해 축산농가에 막대한 경제적 손실을 초래하고 있다.

 

이에 농림축산식품부와 가축위생방역지원본부는 시료검사 및 임상예찰을 통해 가축질병 발생을 사전에 예방하고 가축질병이 발생하더라도 조기에 발견하여 확산을 방지함으로써 축산업 및 축산농가의 피해를 최소화하고자 최선의 노력을 해왔다.

 

그러나, 시료채취를 통한 질병발생 검사에는 많은 시간이 소요되고 가축질병 임상관찰을 통한 예찰은 정확도가 높지 않은 문제가 있어 신속하면서도 정확한 질병검색법 도입이 필요한 상황이였다.

 

이에 대한 대안으로 가축위생방역지원본부는 주요가축 법정 1·2·3종 전염병이 발병 초기에 공통적으로 발열이 되는 특성이 있음에 착안해 악성가축전염병을 조기에 검색하고자 열화상카메라 공급을 농림축산식품부에 제안, 올해 정부혁신 과제로 선정됐다.

 

열화상카메라는 눈에 보이지 않는 적외선을 흡수하여 화면에 온도에 따라 다른 색상으로 표시하는 원리로 열화상카메라를 이용하면 육안에 의한 임상예찰 때보다 질병발생 초기에 신속하고 정확하게 질병발생을 감별할 수 있어 질병확산을 조기에 효율적으로 방지하는 효과가 있다.

 

정석찬 본부장은 “가축방역 현장전문가인 가축방역사의 경험과 첨단기술을 이용한 열화상카메라의 디지털 기술이 시너지 효과를 발휘해 안전하고 건강한 축산업 발전에 기여할 수 있을 뿐 아니라  가축방역사가 농장방문 시 농장의 전기판넬과 환풍팬 등 전기시설을 점검서비스를 해 줌으로써 화재를 예방하고 여름철에는 신선한 사료급여, 겨울철에는 샛바람 피해 최소화 등 사양관리에도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라이프&health

더보기
농지은행, 집에서 온라인으로 간편하게 이용 가능
한국농어촌공사(사장 김인식)는 27일 행정안전부(장관 진영)와 전자증명서 이용 활성화와 이를 활용한 농지은행사업의 공공서비스 강화를 위해 상호 협력하는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직접 경작하기 어려운 농지를 농지은행에 맡기면 농지를 필요로 하는 농업인에게 매매·임대차 해주는 농지은행사업 신청은 ‘농지은행통합포털’을 통해 온라인으로 가능했으나, 서류제출은 오프라인으로 해야 하는 불편함이 있었다. 이번 협약은 농지은행을 이용한 농지 매매 및 임대차시 신청서류를 스마트폰을 이용한 전자증명서로 발급/제출/수취 할 수 있도록 시스템을 구축해 6월부터 주민등록등·초본을 시작으로 올해 말까지 7종의 구비서류로 확대하는데 상호 협력하는 내용이다. 이렇게 되면 농지은행을 통해 자경하기 곤란한 사람들이 농지를내놓거나 귀농인 등 농지를 필요로 하는 사람들이 농지를 구할 때지사에 직접 방문하지 않아도 돼, 시간적 비용 절감 등 국민편익과 공공서비스 증진이 기대된다. 행안부 전자증명서는 비대면 서비스 확대에 맞춰 스마트폰을 이용하여 각종 증명서 등을 전자적인 형태로 발급하고, 기관 방문 없이 제출할 수 있도록 하는 서비스로써 발급 가능한 서류를 올해 내로 13종에서 100종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