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7 (화)

  • 맑음동두천 26.7℃
  • 구름많음강릉 25.0℃
  • 맑음서울 27.6℃
  • 맑음대전 28.1℃
  • 구름조금대구 25.8℃
  • 구름조금울산 24.8℃
  • 맑음광주 27.2℃
  • 맑음부산 25.4℃
  • 맑음고창 26.0℃
  • 구름많음제주 25.2℃
  • 맑음강화 25.4℃
  • 맑음보은 25.2℃
  • 맑음금산 26.7℃
  • 구름조금강진군 27.0℃
  • 구름조금경주시 23.9℃
  • 맑음거제 25.0℃
기상청 제공

농진원, 스마트농업 ‘표준화 심포지엄’ 개최

스마트농업 진흥의 필수조건, 스마트팜 표준의 적용·확산

 

한국농업기술진흥원(원장 안호근)은 19일 스마트농산업 진흥과 발전을 위한 ‘스마트농업 심포지엄’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지난 8월 개최한 ‘제6차 스마트팜 ICT 융합 표준화 포럼’에 이어 표준 적용·확산의 필요성 및 방향성을 알리기 위해 마련됐으며, 스마트팜 표준 관련 농산업체, 농업인, 유관기관 관계자 80여 명이 참석했다.

 

농진원은 스마트팜 기자재 제품간 호환성을 시연과 농산업체의 검정 시행착오를 줄이기 위한 검정기술 컨설팅 사례를 안내했다.

 

또한, 스마트팜 표준 적용·확산과 관련하여 대국민 정책제안 공모전의 우수 아이디어에 대해 농산업체 의견수렴 및 전문가 패널토의를 진행했으며, 이후 안건별 수렴된 의견을 바탕으로 절차에 따라 정책건의를 진행할 예정이다.

 

한편 농진원은 국가표준 적용·확산을 위해 2020년부터 매년 50여개의 스마트팜 기자재 모델에 대하여 다양한 지원을 하고 있으며, 현재까지 약 300건의 검정을 통해 150여개의 합격 모델을 발굴했다.

 

영세 농산업체의 경우 연구개발 및 제품 개선에 인적‧물적 애로사항을 겪고 있으며, 특히, 표준적용 필요성에 대한 인식 부족과 검정방법에 대한 내용 숙지 부족에 따라 제품 개발(개선) 시 다수의 시행착오를 겪고 있다.

 

이에 농진원에서는 스마트팜 국가표준 적용 및 확산을 위해 △설계변경 컨설팅, △시제품 제작 및 제품개선, △검정바우처 지원 등 다양한 사업 지원에 앞장서고 있다.

 

농진원 안호근 원장은 “스마트팜 표준의 적용·확산은 스마트농업 진흥을 위한 필수조건과 같다”며, “스마트팜 표준 제정과 검정방법 개발에서 그치지 않고, 다양한 지원사업을 통해 국내 정착 및 글로벌 경쟁력을 갖추는 기반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배너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