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8 (목)

  • 흐림동두천 10.3℃
  • 흐림강릉 11.7℃
  • 서울 10.8℃
  • 대전 12.7℃
  • 흐림대구 13.1℃
  • 흐림울산 14.8℃
  • 광주 13.3℃
  • 부산 15.8℃
  • 흐림고창 13.0℃
  • 흐림제주 17.9℃
  • 흐림강화 10.8℃
  • 흐림보은 12.0℃
  • 흐림금산 10.7℃
  • 흐림강진군 15.1℃
  • 구름조금경주시 13.5℃
  • 구름많음거제 14.8℃
기상청 제공

아프리카돼지열병에 뚫릴 뻔…中 여행객 반입 축산물서 바이러스 검출

최초 발생지역 선양지역 여행객 반입 축산물 자진 신고
농식품부, ASF 바이러스 최종 분석 결과 27일경 나올 것

중국 여행을 다녀온 여행객이 가져온 축산가공품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 바이러스 유전자가 검출돼 검역당국을 바짝 긴장시켰다.


25일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이개호, 이하 농식품부)는 지난 3일 중국 최초 아프리카돼지열병 발생지역인 선양발 항공편 탑승 여행객이 반입이 금지된 축산물을 휴대하고 들여와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모니터링 검사를 실시한 결과, 돈육가공품인 순대 1개와 만두 1개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 바이러스 유전자가 검출되었다고 밝혔다.


농식품부는 “여행객의 자진신고로 불법행위에 대한 과태료 처분은 받지 않지만 해당 축산물은 폐기 처분된다”고 설명했다.


또한 농림축산검역본부는 “회수된 축산물에 대해 실시한 1차 PCR (Polymerase chain reaction, 중합효소연쇄반응) 검사에서 ASF 바이러스 유전자가 검출됐다”며 “검출된 유전자에 대한 염기서열분석을 통해 ASF 바이러스를 최종 확인하는 절차를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분석결과는 27일경 나올 것으로 보인다.  


이 축산물은 가열된 상태여서 살아있는 바이러스로 인한 전염가능성은 낮을 것으로 추정되지만, 세포배양검사(3∼4주 소요)를 거쳐 동 축산물 내의 바이러스 생존 여부를 최종 확인할 예정이다.


검역본부에서는 올해 4월부터 아프리카돼지열병의 국내 유입방지를 위해 공항만 불법 휴대 돈육축산물과 선박·항공기 내 남은음식물에 대한 아프리카돼지열병 모니터링 검사에 온힘을 쏟고 있다.


중국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이 발생한 이후에는 중국산 휴대 축산물과 중국발 항공기 남은음식물에 대한 모니터링검사를 강화하고 있으며 그동안 실시한 중국산 휴대축산물 30건과 남은음식물 4건 검사 결과는 모두 음성이었다.


농식품부는 특히 “금번 ASF 바이러스 유전자 검출로 반입이 금지된 축산물을 휴대해 올 경우 아프리카돼지열병의 유입 우려가 있는 만큼 현재 중국을 방문하고 있거나 중국을 방문할 계획이 있는 경우 귀국 시 절대 축산물을 가져오지 말 것”을 당부했다.


현재 검역당국은 선양 등 중국 내 발생지역 여행객 휴대품에 대해 세관 합동 X-ray 전수조사를 확대하고 있으며 1주 당 검역탐지견 최대 투입 가능편수 316편 중에서 중국발 항공기에 집중투입해 검색을 강화하고 있다.

배너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