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3 (금)

  • 구름많음동두천 -2.5℃
  • 흐림강릉 3.6℃
  • 구름많음서울 0.4℃
  • 맑음대전 -0.6℃
  • 구름조금대구 0.2℃
  • 구름많음울산 4.2℃
  • 구름조금광주 2.1℃
  • 구름많음부산 8.1℃
  • 구름조금고창 0.9℃
  • 구름조금제주 10.2℃
  • 흐림강화 0.5℃
  • 맑음보은 -3.5℃
  • 맑음금산 -2.7℃
  • 구름조금강진군 1.0℃
  • 구름조금경주시 2.1℃
  • 구름많음거제 5.4℃
기상청 제공

일시적 물량부족으로 돼지고기 도매값 상승…“폭등우려 없어”

농식품부, 이동중지 해제되면 물량공급 원할해져 안정화될 것
아프리카돼지열병 인체감염 안돼…안심하고 먹어도돼

아프리카돼지열병이 잇따라 발생하며 돼지고기 도매가격이 오르는 등 돼지고기값 폭등이 우려되고 있는 가운데 정부는 “이동중지명령으로 인한 일시적 물량부족으로 가격이 상승한 것일뿐, 정상적으로 돼지거래가 이뤄지면 큰 변동을 없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최근 국내 돼지고기 수급상황을 보면,8월말 기준 국내 돼지 사육마릿수는 1,227만마리(이력제 기준)로 평년 대비 약 13% 많고, 올해 1~8월까지 수입물량은 31만3천톤으로 전년 동기대비 4.7% 감소했으나, 평년 대비 24.2% 증가했다. 6월말 기준 육가공업체 등의 재고물량도 18만5천톤으로 평년 대비 105.5% 증가해 공급물량은 충분한 상황이다.


금년 상반기에는 물량 공급이 많아 가격이 평년과 전년에 비해 낮았고, 8월 평균 도매가격도 4,179원/kg으로 평년 동월 대비 15.6% 낮은 수준이었다가,  9월은 추석을 앞두고 돼지고기 수요가 증가하여 가격이 전월에 비해 7.9% 상승(4,509원, 9.1~10)하는 추세를 보여왔다.


최근 국내 돼지고기 도매가격은 9월 16일 4,403원/kg에서 17일(5,838원), 18일(6,201원) 으로 각각 32.6%, 40.8% 상승했다.


농식품부는 “이는 17일 경기도 파주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 발생으로 전국적인 이동중지명령이 발령됨에 따라 일시적 물량 부족으로 가격이 상승한 것으로 보여진다”며 “금일 06시 30분 이후 이동중지가 해제됨에 따라 오후부터 도매시장에서 정상적인 돼지 거래가 이뤄져 그동안 일시이동중지에 따라 출하되지 못한 물량이 공급되면 가격 또한 조속히 안정화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17일과 18일 도매가격은 소폭 올랐지만, 소비자가격은 큰 변동이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전국 삼겹살 소비자가격은 9월 16일 2,013원/100g, 17일 2,029원, 18일 2,044원으로 소폭 오른 것으로 조사됐다.

또한 대형마트 등의 경우 1~2주 정도의 물량을 자체 확보하고 있어 도매가격의 상승이 소비자가격에 바로 영향을 주진 않을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농식품부는 “이번 아프리카돼지열병 발생에 따라 소비자의 불안으로 인한 소비 위축이 우려되는 상황”이라며 “아프리카돼지열병은 인체감염이 없어서 사람의 건강에는 무해하며, 유통 전 모든 돼지고기를 도축장에서 철저히 검사해 안전한 돼지고기만 시중에 공급되고 있다”고 강조하며 안심하고 돼지고기를 소비해 줄것을 거듭 당부했다.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라이프&health

더보기
전국 147개 자연휴양림 ‘예약부터 결제까지’ 한번에
유명산, 천보산 등 전국 147개 자연휴양림을 예약부터 결제까지 한번에 처리할수 있는 서비스가 제공된다. 산림청(청장 김재현)은 전국의 모든 자연휴양림을 한 곳에서 예약하고 결제까지 할 수 있는 통합 플랫폼 ‘숲나들e’ 서비스를 이달 18일부터 본격적으로 시작한다고 11일 밝혔다. 자연휴양림은 전국에 170개(국립 43, 공립 104, 사립 23)가 운영 중이며, 연간 약 1,500만 명이 이용하고 있는 대표적인 산림휴양시설이다. 그간 전국 자연휴양림 170개가 운영 주체마다 각각 운영되고 있어 예약시스템은 123개나 존재하게 되었고, 운영정책마저 제각각으로 국민들에게 혼란을 주고 있었다. 이에 자연휴양림 통합예약 플랫폼 구축을 위하여 산림정책 국민멘토단을 운영하는 등 국민들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였고, 이름도 국민이 직접 참여하여 ‘숲나들e’로 정해졌다. 지난해부터 자연휴양림의 통합 정책을 마련하고자 국민들과 공·사립 휴양림 운영자 등의 의견을 반영하여 올해 1월 표준정책을 제정하였고, 6월부터 ‘숲나들e’를 시범운영하며 이용자들의 불편사항을 개선하고 있다. 올해 3월 카카오와 업무협약을 체결해 내년 1월부터는 카카오의 인공지능인 ‘카카오 i’를 통해 음성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