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7 (수)

  • 구름조금동두천 16.0℃
  • 맑음강릉 18.0℃
  • 구름조금서울 16.7℃
  • 구름조금대전 18.0℃
  • 구름조금대구 19.4℃
  • 구름조금울산 16.9℃
  • 구름많음광주 16.9℃
  • 구름조금부산 16.9℃
  • 구름많음고창 14.4℃
  • 구름많음제주 17.8℃
  • 구름조금강화 13.8℃
  • 구름많음보은 14.1℃
  • 구름조금금산 16.8℃
  • 구름많음강진군 16.8℃
  • 구름많음경주시 16.1℃
  • 구름많음거제 16.1℃
기상청 제공

[속보] 충남 홍성 ASF(아프리카돼지열병) 의심신고 음성 판정

우려가 컷던 충남 홍성의 ASF(아프리카돼지열병) 의심신고가 음성으로 판정됐다.


농림축산식품부에 따르면 29일 오전 충남 홍성군 광천읍 소재 도축장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 의심신고가 접수되어 정밀검사를 실시한 결과 음성 판정이 나왔다고 이날 18시경 밝혔다.


충남 홍성의 경우 양돈 집산지로 국내 양돈에서 차지하는 비중이 매우 높고 그것도 도축장에서 ASF가 발생할 경우 상상하기 힘들 정도로 매우 위험한 상황이었는데 정밀검사 결과 음성 판정되었다. 이 도축장에서는 19두가 폐사하였으나 ASF에 의한 것이 아닌 것으로 확인되었다.


폐사 원인은 28일 정오 전국일시이동중지명령 해제후 돼지출하 물량이 급증에 따른 돼지의 밀집계류와 환기불량 등으로 인한 질식사로 추정된다고 충남도를 통해 확인했다.


경기도 양주의 경우도 4건의 의심신고가 있었지만 모두 음성판정되어 29일 현재 경기 북부인 파주와 연천, 김포, 강화에서만 모두 9건이 발생, 일부 3km이내 농장을 포함해 살처분이 완료됐고, 3개농장의 3km이내 일부 예방적 살처분농장은 10월 1일까지 완료할 예정이다. 


강화는 강화군 전체에 대한 예방적 살처분이 결정되어 추가로 28농가 2만6천여두의 살처분이 진행되고 있다. 살처분 농가 이외의 축산농가에 대해서는 소독차량을 동원해 농장과 주변도로에 대하여 집중 소독하고 있으며 특히 해안도로에 대해서는 군 제독차량을 동원해 집중 소독중이다.


한편 이번 음성 판정으로 28일과 29일 이틀 동안 추가 발생이 없었다.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라이프&health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