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11 (화)

  • 구름많음동두천 24.3℃
  • 구름많음강릉 18.5℃
  • 구름많음서울 24.3℃
  • 구름많음대전 18.3℃
  • 흐림대구 17.2℃
  • 흐림울산 16.2℃
  • 흐림광주 20.7℃
  • 흐림부산 17.2℃
  • 흐림고창 21.2℃
  • 제주 18.4℃
  • 구름많음강화 24.4℃
  • 흐림보은 17.3℃
  • 흐림금산 16.8℃
  • 흐림강진군 18.8℃
  • 흐림경주시 16.1℃
  • 흐림거제 17.5℃
기상청 제공

농식품부, 정부매입 산물벼 76천톤 공급 개시

245개 산지유통업체에 인도…13일부터 공급

URL복사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는 지난해 수확기 산물벼로 매입한 공공비축미 76천톤(벼 기준 106천톤)을 13일부터 산지유통업체에 공급한다.

 

농식품부는 지난 8일까지 산물벼 인수 의사를 밝힌 245개 산지유통업체에 76천톤을 인도, 13일부터 쌀로 가공·판매가 가능하게 함으로써 시장에 공급물량을 확대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설 명절 떡쌀 수요 등을 감안하여 `18년산 정부양곡 4만톤을 1월 14일자로 입찰하고, 2월 중 `19년산 6만톤(입찰 2.18일)도 차례로 공급할 계획이다.

 

특히, `18년산은 설 명절 전에 떡집 등 영세한 쌀가공업체에 공급함으로써 자영업자의 부담을 완화할 계획이며, 현재 입찰 참여 희망업체 등록 등 필요한 절차를 진행 중에 있다.

 

이번 산물벼 인수도와 공매는 실수요업체 중심으로 공급될 수 있도록 벼 상태 판매를 금지하고 3개월 이내에 쌀로 판매하도록 하였으며, 산물벼의 경우 산지유통업체의 대금 납부 기한도 조정(1회차 납부일 1.15→2.15)하여 자금 부담을 덜어 줄 계획이다.

 

농식품부는 지난해 쌀 생산량 감소에 따라 정부양곡 37만톤 내외를 단계적으로 시장에 공급하기로 결정한 바 있고, 이번에 공급하고 남은 물량 19만톤은 3~6월 중 공매(매월)를 통해 나누어 공급하여 쌀 수급 안정에 만전을 기할 계획이다.

 

또한, 건전한 시장 질서를 유지하기 위해 낙찰업체를 중심으로 연산혼입, 양곡표시제도 위반 등에 대한 집중 단속도 병행한다.

배너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라이프&health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