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05 (목)

  • 흐림동두천 25.9℃
  • 구름많음강릉 25.5℃
  • 흐림서울 26.3℃
  • 대전 25.6℃
  • 구름많음대구 28.8℃
  • 구름많음울산 28.4℃
  • 구름많음광주 27.5℃
  • 구름조금부산 29.0℃
  • 흐림고창 27.1℃
  • 구름많음제주 28.4℃
  • 흐림강화 24.1℃
  • 흐림보은 26.7℃
  • 흐림금산 24.2℃
  • 흐림강진군 29.5℃
  • 구름많음경주시 29.0℃
  • 구름많음거제 28.2℃
기상청 제공

축산

“농정틀 전환” 합의…농정틀 전환 전국협의회 출범

농특위, 9개도 민관합치 농정위원회 한자리에 모여 공동협력 뜻모아

 

전국의 민관협치 농정위원회가 한자리에 모여 ‘농정의 틀 전환’에 뜻을 모으고 ‘농정틀 전환 전국협의회’를 결성했다.


대통령직속 농어업·농어촌 특별위원회(이하 농특위, 위원장 박진도)는 3일 농특위 대회의실에서 전국 9개 도의 농정관련 민관 거버넌스(협치) 위원회 민간위원장과 담당 공무원 등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전국단위 협의체 구성을 위한 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참여한 각 지역별 농정위원회는 경남 농어업특별위원회, 경북 농식품유통혁신위원회, 전남 농정혁신위원회, 전북 삼락농정위원회, 충남 3농정책위원회, 충북농정포럼, 경기 먹거리위원회와 10일 출범예정인 강원 신농정거버넌스위원회, 준비중에 있는 제주도가 함께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협의체의 공식 명칭을 ‘농정틀 전환 전국협의회’로 정하고 ‘지속가능한 농어업·농어촌을 위한 농정틀 전환’을 목표로 주요의제를 협의하고 실현방안을 모색하기로 결의했다.


이를 위해 운영위원회와 집행위원회를 두기로 했다. 운영위원회는 운영관련 주요의사 결정기구로 대통령직속 농특위원장과 각 지역 민간위원장으로 구성하고 대통령직속 농특위원장이 회장을 맡기로 했다.


또 실무를 담당할 집행위원회는 대통령직속 농특위 사무국장과 각 지역위원회의 소속 민간 1인과 담당 관청의 팀장급 이상 1인의 공무원이 참여하게 된다.


또한 농특위가 계획중인 ‘전국순회 토론회’ 진행방안에 대해서도 논의했다. 오는 10월부터 11월까지 전국순회현장 토론회를 타운홀미팅 방식으로 진행하기로 뜻을 모으고 준비회의와 준비워크숍을 추석 전후에 진행하기로 했다. 각 지역별 토론회 세부일정은 지방자치단체장 일정과 지역사정 등을 고려해 상호협의 뒤 최종 결정할 예정이다.


박진도 위원장은 인사말을 통해 “전국의 농정관련 민관협치 위원회 관계자들이 한자리에 모인 것은 건국 이래 처음 일인 것 같다”며 “각지에서 농정변화를 모색하던 일꾼들이 함께 힘을 모아 농정의 틀을 바꿔 나갈 수 있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보험료 50% 정부지원 ‘가축질병치료보험’ 상품 출시
축산농가에 수의사가 직접 방문해 질병진단, 진료 등을 실시하고 보험료의 50%를 정부가 지원하는 가축질병치료보험이 이달부터 출시했다. 지난해에 보다 더 많은 축산농가가 보험혜택을 볼수있도록 시범지역을 확대하고, 젖소 보험료 인하와 시범지역 외 수의사 젖소 진료 허용 등 농가 불만족 사항을 개선해 주목을 받고있다.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는 이달부터가축질병치료보험 2년차 상품을 출시했다고 3일 밝혔다. 가축질병치료보험은 지난해11월 가축질병 감소와 축산농가의 안정된 생산기반 제공을 위해 충북 청주와 전남 함평지역소 사육농가를 시범사업 대상으로 첫 도입됐다.보험가입 축산농가에 진료수의사가 방문해 질병 진단, 진료 등을 실시하고보험료의 50%를 정부가 지원하는 것으로, 도입 첫 해 2개 시범사업지역 소 사육두수 10만1천두중17%에 이르는1만8천두가 보험에 가입했다. 보장질병 중 송아지 설사·장염 치료 비중(50%)이 가장 높았고그 다음으로 번식우 난산치료, 송아지 폐렴 순으로 혜택을 입은 것으로 확인됐다. 농식품부는 “도입 2년차인 올해는 지난해 사업 분석결과를 바탕으로 농가 불만족 사항 등 미흡한 사항을 반영한 보험상품을 출시했다”며“보다 많은 축산농가가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