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7 (수)

  • 맑음동두천 22.9℃
  • 맑음강릉 23.1℃
  • 구름조금서울 22.6℃
  • 구름조금대전 22.8℃
  • 구름많음대구 24.3℃
  • 맑음울산 23.5℃
  • 구름많음광주 23.6℃
  • 구름조금부산 25.5℃
  • 구름조금고창 22.0℃
  • 구름많음제주 19.9℃
  • 맑음강화 19.9℃
  • 구름조금보은 22.2℃
  • 구름많음금산 22.2℃
  • 구름많음강진군 23.5℃
  • 구름많음경주시 25.2℃
  • 구름조금거제 23.9℃
기상청 제공

동영상뉴스

[종자박람회] 종자산업 현재와 미래 한눈에…씨앗, 미래를 바꾸다~

16~18일까지 전북 김제 민간육종연구단지 일원서 '2019 국제종자박람회’ 개막


국내 종자의 현재와 미래를 한자리에서 확인할 수 있는 '2019 국제종자박람회’가 씨앗, 미래를 바꾸다라는 주제로 16일 개막됐다.


농업기술실용화재단 박철웅 이사장의 2019 국제종자박람회 개막 선포와 함께 기념식이 열렸다.


농림축산식품부 이재욱 차관은 “이번 박람회를 통해 우리 우수품종을 세계에 널리 알리고, 종자수출 확대에 기여하여 국내 종자산업에 활기를 불어넣을 것”이라고 말하며, “명실상부한 국제행사로 발전할 수 있도록 국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한다”고 밝혔다.


전북 김제시 백산면에 위치한 민간육종연구단지 일원에서 18일까지 3일간 진행되는 '2019 국제종자박람회’는 ‘씨앗, 미래를 바꾸다’를 주제로 노지전시포를 비롯 전체 10만㎡ 규모의 행사장에서 주제존과 산업존, 체험존 등 전시관 등으로 구성돼 국내 농업인은 물론 해외바이어와 일반관람객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이 운영된다.



종자산업의 과거와 현재, 미래를 내다 볼 수 있는 ‘주제존’은 ‘미래의 핵심가치를 담다’라는 주제로 종자산업의 중요성을 이해하도록 육종 신기술 등 다양한 콘텐츠로 구성하여 폭 넓은 지식·정보를 제공하며 ‘산업존’은 국내외 종자기업의 품종과 종자산업 전후방 기업의 제품을 전시·소개하며 기업과 바이어 간 비즈니스 상담이 이루어지는 공간으로 현재 68개 기업이 참가를 확정했다.


‘체험존’은 ‘미래의 희망을 품다’라는 콘텐츠로 미래 농업일자리, 심지화분 만들기, 드론 시뮬레이터, 3D펜 및 가상현실(VR) 영상체험 등 오감을 만족할 수 있는 풍성한 볼거리와 다양한 체험을 통한 교육 효과까지 고려했다.


또한 종자박람회에서만 볼 수 있는 ‘전시포’는 민간 기업에서 개발되어 국내외로 유통되는 다양한 작물의 품종과 유전자원을 직접 재배하여 해외바이어, 농업인, 일반 관람객들이 다양한 작물의 품종별 생육현황을 현장에서 눈으로 확인할 수 있도록 구성된다.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라이프&health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