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22 (화)

  • 맑음동두천 17.2℃
  • 구름많음강릉 17.4℃
  • 구름조금서울 19.7℃
  • 구름많음대전 18.6℃
  • 흐림대구 18.5℃
  • 구름많음울산 17.9℃
  • 맑음광주 20.0℃
  • 맑음부산 18.7℃
  • 구름조금고창 16.6℃
  • 박무제주 22.7℃
  • 구름많음강화 18.7℃
  • 구름많음보은 15.5℃
  • 맑음금산 15.9℃
  • 맑음강진군 19.6℃
  • 구름조금경주시 18.6℃
  • 구름조금거제 18.9℃
기상청 제공

국립수목원, 홍보대사 배우 김재화 위촉

URL복사


산림청 국립수목원(원장 최영태)은 산림생물 연구의 선도기관으로서 산림생물다양성의 중요성과 가치를 알리기 위해 배우 김재화를 홍보대사로 8일 위촉했다고 밝혔다.

 

이번 홍보대사 위촉은 배우의 높은 인지도를 바탕으로 국민에게 공감대를 형성하여 유네스코 생물권보전지역인 광릉숲의 아름다움과 보전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서이다.

 

배우 김재화는 ‘영화 코리아’, ‘드라마 김과장’ 등 드라마, 영화, 예능까지 다양한 장르를 섭렵하고 있다.
이번에 위촉된 국립수목원 홍보대사는 앞으로 2년간 국립수목원 유튜브 출연과 국민과 함께하는 각종 행사에 참석하여 국립수목원의 아름다움과 가치를 알릴 예정이다.

 

최영태 원장은 “국립수목원의 다양한 연구성과 및 결과의 대국민 확산 및 공감대 형성을 위하여 지속적인 홍보가 더욱 중요해지고 있다”고 밝히며, “새롭게 위촉된 국립수목원 홍보대사의 다양한 재능이 발휘되어 여러 분야에서의 활동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배너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라이프&health

더보기
고기 혈관·달걀 알끈 먹어도 괜찮을까?
식약처, 축산물 대표적인 오인·혼동 이물 사례 소개 혈관은 이물질 아니야, 달걀 알끈은 단백질 덩어리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김강립)는 소비자가 축산물을 안심하고 먹을 수 있도록 축산물의 고유한 특성에서 비롯된 대표적인 오인·혼동 이물 사례를 소개했다. 주요 내용은 ▲식육 및 식육가공품의 혈관·힘줄 ▲살코기를 감싸주는 근막 ▲달걀의 알끈 및 혈반·육반을 이물질로 오인·혼동하는 사례들이다. ■ 식육 및 식육가공품 삼겹살, 등심 등 고기는 살코기(근육) 외에도 혈관, 힘줄, 근막, 지방 등 여러 조직으로 이루어져 있어 식육과 이를 원료로 제조된 식육가공품에는 살코기 외 혈관 등 여러 조직이 포함될 수 있다. ① 혈관 :식육·식육가공품에서 ‘속이 빈 원통형 또는 가늘고 길쭉한 형태’ 등을 기생충이나 벌레로 오인하는 경우가 있는데, 혈관은 근육 사이에서 긴 형태로 남아있을 수 있으며, 특히 가열로 혈관이 수축된 경우 끝 부분이 좁아져 기생충 형태로 보일 수 있으나 안심해도 된다. ② 근막: 돈가스 등 분쇄가공육 제품에서 종종 이물질로 오인되는 근막은 살코기를 감싸주는 흰색의 얇은 섬유조직으로 섭취해도 괜찮다. ■ 달걀 및 알가공품 달걀은 난황(노른자), 난백(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