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31 (금)

  • 구름많음동두천 17.7℃
  • 구름많음강릉 20.7℃
  • 맑음서울 17.9℃
  • 구름많음대전 17.2℃
  • 흐림대구 15.3℃
  • 흐림울산 16.5℃
  • 흐림광주 14.0℃
  • 흐림부산 15.5℃
  • 흐림고창 16.0℃
  • 흐림제주 17.2℃
  • 구름많음강화 18.0℃
  • 구름많음보은 15.9℃
  • 흐림금산 16.2℃
  • 흐림강진군 14.1℃
  • 흐림경주시 15.4℃
  • 흐림거제 14.8℃
기상청 제공

北 아프리카돼지열병 뚫렸다…“우리도 초비상”

압록강 인접 자강도 협동농장에서 70여두 폐사
농식품부, 긴급 상황점검 협력방안 논의


북한도 아프리카돼지열병에 뚫렸다. 농장 1곳에서 사육중인 돼지 70여마리가 폐사했다는 보고가 알려지며 우리 방역당국에 초비상이 걸렸다.


농림축산식품부는 북한이 30일 아프리카돼지열병이 발생했다고 OIE(세계동물보건기구)에 신고했다고 밝혔다. 북한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이 발생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OIE에서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북한 발생건수는 1건으로 지난 23일 압록강 인접지역인 자강도 우시군 소재 북상협동농장에서 처음 신고되어 정밀검사한 결과 25일 아프리카돼지열병으로 확진됐다”고 밝혔다.


아프리카돼지열병이 발생한 농장은 중국 요녕성 인근지역에 위치해 있으며 사육 중인 돼지 99마리 중 77마리가 아프리카돼지열병으로 폐사하고, 22마리에 대해서는 방역차원에서 살처분 했으며 북한 내 이동제한, 봉쇄지역 및 보호지역의 예찰, 사체·부산물·폐기물 처리, 살처분, 소독 등의 방역조치를 취했다고 밝혔다. 



이에따라 농식품부는 31일 오전 8시 차관 주재로 긴급 방역상황 점검회의를 개최하고 접경지역에 대한 현재까지 방역상황을 재점검하고 관계부처와 협력해 접경지역에 대한 방역관리를 강화한다고 밝혔다.


농식품부는 이날 점검회의에서 “북한에 아프리카돼지열병이 발생했을 경우를 대비해 접경지역에 대한 방역관리를 강화해 왔다”고 밝혔다.

그동안 접경지역 10개 시군의 350개 농가별로 전담관을 지정해 월 1회 현장점검과 주 1회 전화예찰을 실시해 왔으며 접경지역이 있는 경기, 강원지역에 야생멧돼지 혈청예찰 물량을 타지역에 비해 2배 가가이 늘리고, 야생멧돼지를 사전에 포획할수 있도록 조치했다고 덧붙였다.


농식품부는 “현 상황을 엄중하게 인식하고 접경지역 예방에 최선을 다해 국내 아프리카돼지열병 예방대책 추진에 만전을 기해 줄것”을 거듭 당부했다.


한편 오후 2시이후 식품산업정책실장 주재로 통일부, 환경부, 국방부, 행정안전부, 경기도, 강원도 등 관계기관 긴급회의를 개최해 현 상황을 공유하고 협력방안을 논의할 계획이다.

배너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육우자조금, ‘2019 우유의날’서 ‘육우랑 푸드트립’ 참가 육우자조금관리위원회(위원장 박대안)는 오는 6월 1일부터 2일까지 동탄여울공원 일대에서 진행되는 ‘2019 우유의 날 & 국내산 치즈 페스티벌’에 ‘2019 육우랑 푸드트립’이 참가한다고 29일 밝혔다. 6월 1일에 진행되는 ‘2019 우유의 날’은 ‘세계 우유의 날’을 기념해 낙농가와 유업체, 그리고 소비자들이 함께 참여하는 대규모 행사로 이날 육우자조금은 ‘육우랑 우유랑 함께하는 우유의 날 행사’라는 주제로 ‘2019 육우트립’을 운영할계획이다. 이번 행사에서는맛있는 육우고기무료시식을 시작으로2018년에 진행된 전국대학생 육우요리대회 당선작 전시, 육우 부위 맞추기 게임, 육우랑 포토타임, 풍선 삐에로 이벤트, 우리육우쇼핑몰 할인쿠폰 증정 등 다양한 현장 이벤트가 진행된다. 박대안 관리위원장은 “6월 1일 우유의 날을 맞아 한국낙농육우협회 산하단체와 함께 공동으로 소비자를 만날 수 있는 시간이 마련됐다”며 “가성비 높고 품질 좋은 육우를 만나 볼 수 있는 이번 ‘2019 육우랑 푸드트립’ 에도 많은 분들이 찾아와 주길 바란다”고 희망했다. 육우자조금은 그동안‘2019 육우랑 푸드트립’ 프로그램을 통해 전국 방방곡곡 소비자들을 찾아가 우리육우의 우수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