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8 (목)

  • 흐림동두천 13.3℃
  • 흐림강릉 11.7℃
  • 서울 11.3℃
  • 대전 14.8℃
  • 대구 15.2℃
  • 울산 17.4℃
  • 광주 16.8℃
  • 소나기부산 17.7℃
  • 흐림고창 17.1℃
  • 제주 20.1℃
  • 흐림강화 12.0℃
  • 흐림보은 15.3℃
  • 흐림금산 15.0℃
  • 흐림강진군 17.0℃
  • 흐림경주시 15.3℃
  • 흐림거제 19.0℃
기상청 제공

이탈리안 라이그라스, 표면에 퍼져 자라…반드시 눌러줘야

농진청, 겨울사료작물 웃거름주기 등 겨울나기 관리 당부



강수량이 적었던 지난 가을에 이어 올 겨울에는 추위가 유독 심해 사료작물의 생육에 영향을 끼칠 것으로 전망, 겨우내 얼었던 땅이 녹으며 사료작물 밑동이 솟구쳐 오르는 서릿발 피해가 예상돼 주의가 요구되고 있다.


농촌진흥청(청장 라승용)은 겨울사료작물이 생육을 시작하는 초봄은 생산성을 좌우하는 중요한 시기라며 겨울사료작물의 생산성을 높이기 위해서는 눌러주기(진압), 웃거름주기, 배수로 정비, 사료작물 덧심기 등 겨울나기 후 관리에 신경을 써 줄것을 당부했다.

눌러주기는 뿌리를 토양과 밀착시켜주기 때문에 봄철 건조 피해와 수확할 때 이물질이 섞이는 것을 막을 수 있다.
특히 이탈리안 라이그라스는 뿌리가 땅속 깊이 내려가지 않고 표면에 넓게 펴져 자라기 때문에 반드시 눌러줘야 하며, 눌러주기만으로도 생산성을 15% 높일 수 있다.
웃거름을 제때 주면 사료작물 생육이 왕성해지기 때문에 잡초 생육을 억누를 수 있고 생산량을 늘릴 수 있다.
거름 주는 시기는 작물의 생육이 시작되는 2월 중순에서 3월 상순까지가 좋으며, 이탈리안 라이그라스는 헥타르당 요소비료 220kg, 청보리와 호밀은 120kg 정도가 알맞다. 가을에 퇴비를 많이 줬거나 봄에 액비를 뿌릴 경우에는 그만큼 비료량을 줄여야 한다. 

배수로를 정비하면 이른 봄 잦은 비로 인해 사료작물의 생육이 나빠지는 것을 막을 수 있다.
비가 올 경우 물이 잘 빠지지 않는 논의 배수로는 반드시 정비해 물고임으로 인한 피해를 사전에 막아야 한다. 청보리와 호밀은 습해(습기 피해)에 약하므로 특별히 신경을 써야 한다.

농촌진흥청 초지사료과 정종성 농업연구사는 “가뭄과 추위로 사료작물의 피해가 예상되는 만큼 겨울나기 후 관리에 신경을 써서 생산성을 높이는 데 최선을 다해야 한다.”라고 말했다.
배너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감정노동자 스트레스 해소에 ‘산림치유’ 효과 산림치유프로그램이 감정노동자의 스트레스 해소에 도움을 주는 것으로 나타났다. 산림청(청장 김재현)은 최근 경북 영주 봉현면 소재 국립산림치유원(원장 고도원)에서 국민건강보험공단 고객센터 상담사 224명을 대상으로 산림치유캠프인 ‘힐링 솔루션(Healing Solution)’ 프로그램을 진행한 결과 스트레스 해소에 긍정적인 효과를 보였다고 6일 밝혔다. 주요 프로그램은 ▲일상과 벗어나 ‘숲으로’(숲길산책, 스모비(smovey) 체조, 해먹 휴식, 수중명상) ▲온전히 ‘나에게로’(와식·소리명상, 꽃차 체험, 소도구 운동) ▲다시 ‘삶으로’(아로마 마사지, 포토스토리 공유) 등으로 2박 3일간 진행됐으며 일상에서 벗어나 자연과의 교감을 통해 상담사들의 지친 감성을 충전하고 건강과 면역력 증진, 정서안정을 꾀하고자마련됐다. 프로그램에 참가한 상담사들의 긍정감정은 향상되고, 부정감정은 감소해 산림치유프로그램이 심신건강 증진에 긍정적 영향을 미친 것으로 분석됐다. 김경목 산림교육치유과장은 “이번 연구로 산림치유가 감정노동자의 정서안정과 면역력 증진, 스트레스 해소에 효과적이라는 것이 확인됐다.”라면서 “앞으로도 지속적인 연구를 통해 산림치유의 효과성을 널리 알릴 것”이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