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1 (수)

  • 구름많음동두천 -3.4℃
  • 맑음강릉 0.7℃
  • 맑음서울 -2.1℃
  • 구름많음대전 1.6℃
  • 맑음대구 2.6℃
  • 맑음울산 3.2℃
  • 광주 3.5℃
  • 맑음부산 3.6℃
  • 흐림고창 3.6℃
  • 흐림제주 8.2℃
  • 맑음강화 -1.5℃
  • 구름조금보은 -0.1℃
  • 구름많음금산 1.3℃
  • 구름많음강진군 5.2℃
  • 맑음경주시 2.0℃
  • 구름조금거제 4.8℃
기상청 제공

양계협회 “작은 닭은 소비자가 원하는 크기”…황교익 저격

22일, 맛칼럼니스트 황교익 치킨 폄훼 성명서 맹비난

URL복사

최근 맛 칼럼니스트 황교익씨가 한국 치킨은 “크기가 작아 맛이 없다”는 주장을 제기해 대한양계협회가 성명서를 내고 치킨 폄훼에 대해 사과를 촉구했다.

 

다음은 22일 양계협회가 ‘맛칼럼니스트 황교익의 치킨 폄훼 내용과 관련하여’라는 제목의 성명서 전문이다.

 

‘맛칼럼니스트 황교익의 치킨 폄훼 내용과 관련하여’

 

일이 잘 안 풀리면 애꿎은데 화풀이한다지만 이건 너무나 황당하고 어이가 없어 도저히 그냥 넘길 수가 없다. 대한민국의 대표적 맛칼럼니스트 황교익이라는 자가 걸고넘어진 우리나라 치킨 폄훼에 관한 내용 때문이다.

 

부자는 치킨을 안 먹는다? 음식에 계급이 있다? 어떤 근거로 왜 헛소리를 지껄이는지 이유나 알고 싶다. 

 

그야말로 지극히 개인적인 썩어빠진 사상으로 양극화를 부추기고 그 비유를 덧대어 치킨 소비에다 갖다 붙이는 정신세계는 어디서 온 건지 묻지 않을 수 없다. 

 

 

딱 봐도 능글맞고 토 나올 것 같은 썩소(썩은 미소)의 화상을 필두로 한 기사 내용에 우리나라 치킨에 대한 온갖 비방으로 관련 산업에 종사하는 사람의 가슴에 대못을 박음과 동시에 치킨 소비 감소를 유도한 오만방자함의 결과가 어떠할지는 무지하지만 충분히 예상할 거라 생각한다.

 

이유 없이 건드리고 반응 없으면 물어뜯는 추악함이 당신의 천성인지는 모르겠으나 그에 대한 대가는 반드시 치르게 하는 것이 인지상정 아니겠는가. 

 

당신은 작은 닭이 맛이 없다고 비아냥 거리는데 소비자가 원하는 크기라는 것은 왜 그 잘난 입으로 말하지 않는 건지 변명하기 바란다. 또한 삼계탕을 선호하는 국민 식성이 닭의 크기와 어떤 상관이 있는지도 같이 지껄이길 바란다. 

 

대한민국에서 소비자가 원하는 한 1.5kg 닭은 영원히 이어진다는 사실을 망각하지 마라!

경고하는데! 당신이 공부 안 해 쌓인 지독한 주관적 무지 덩어리를 객관적이라는 미명으로 포장하여 대중에게 전달하지 마라!

 

황교익 당신은 당신이 한 헛소리에 대한 대가를 예측이나 하는 듯 이후 일어날 일들에 대해 구구절절이 변명하고 있지만 이미 엎질러진 물은 주워 담을 수 없다는 사실을 명심하기 바란다. 자신이 뭐라도 되는 양 망각하고 더 이상 망언을 이어간다면 그 결과는 누구도 장담하지 못한다. 

 

우리나라 2조 원이 넘는 닭고기를 생산하는 농가들이 두 눈 시퍼렇게 뜨고 지켜보고 있다는 사실을 뼛속 깊이 명심하라! 또한 최소한의 양심이라도 있다면 닭고기 관련 종사자들과 단순무지의 개인적 견해를 사실인 양 퍼뜨려 혼선을 빚게 한 소비자에게 머리 숙여 사죄하라! 

 

이 같은 경고에도 불구하고 향후 경거망동한 작태를 이어 간다거나 치킨 소비를 저해하는 행위가 지속될 경우 우리 닭고기 산업 종사자는 실현 가능한 모든 수단과 방법을 동원하여 처절하게 복수할 것임을 천명한다. 

배너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