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7 (화)

  • 구름조금동두천 10.6℃
  • 구름많음강릉 15.6℃
  • 맑음서울 14.1℃
  • 맑음대전 13.1℃
  • 흐림대구 16.9℃
  • 흐림울산 18.2℃
  • 맑음광주 15.9℃
  • 흐림부산 19.4℃
  • 맑음고창 12.1℃
  • 구름조금제주 19.9℃
  • 구름조금강화 12.5℃
  • 맑음보은 9.7℃
  • 구름조금금산 11.9℃
  • 맑음강진군 15.4℃
  • 흐림경주시 16.1℃
  • 흐림거제 17.9℃
기상청 제공

낙농

[동영상] 전국 낙농가 “원유가격 협상 즉각 개시하라”

낙농육우협회, 매일유업 평택공장에서 ‘목장원유가격 협상 촉구! 유업체 규탄집회’

 

전국 낙농가들이 8일 오전 매일유업 평택공장 '목장원유(原乳)가격 협상 촉구! 유업체 규탄집회'를 개최했다. 

한국낙농육우협회에 따르면, 낙농진흥회 규정에 따라 통계청 우유생산비 발표일로부터 1개월 이내 원유가격 협상위원를 구성하여 올해 원유가격을 결정토록 되어있으나, 협상위원 추천기관인 한국유가공협회는 원유가격 조정기일(8.1)이 지나서도 연동제 폐지 및 용도별차등가격제 도입이 시행되지 않을 경우 협상에 참여하지 않겠다는 뜻을 굽히지 않고 있어 낙농진흥회 규정을 위반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국낙농육우협회 관계자는 “농식품부 축산국장을 지낸 관료이자 낙농진흥회장 출신인 현 유가공협회장은 지난해 낙농산업발전위원회와 최근 언론인터뷰에서까지 유업체 이권과 자신의 입신을 위해 낙농가현실과 낙농제도(연동제, 쿼터제)를 왜곡하여 낙농가의 자존감을 짓밟아 왔다”며, “심지어 유가공협회장은 낙농진흥회장 시절 의결한 사항까지 전면 거부하는가 하면, 유업계의 의견을 제대로 수렴하지도 않고 올해 협상거부를 주도해왔기 때문에, 현재 낙농혼란을 사실상 주도한 원흉으로 전국 낙농가들은 인식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매일유업 평택공장(8.8~8.10)을 시작으로 한국유가공협회(8.9), 빙그레도농(남양주)공장(8.11~8.12에서 릴레이 규탄집회를 이어갈 예정이다.

 

 

배너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