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31 (일)

  • 구름조금동두천 14.8℃
  • 맑음강릉 15.9℃
  • 연무서울 18.3℃
  • 박무대전 17.2℃
  • 구름많음대구 16.1℃
  • 구름많음울산 16.4℃
  • 광주 16.9℃
  • 흐림부산 18.9℃
  • 흐림고창 17.6℃
  • 제주 17.9℃
  • 구름많음강화 15.9℃
  • 구름많음보은 12.8℃
  • 구름많음금산 13.2℃
  • 흐림강진군 17.7℃
  • 구름조금경주시 13.9℃
  • 흐림거제 16.5℃
기상청 제공

낙농

모든 道에서 퇴비부숙도 지원사업 편성…정부 차원 지원정책 확대해야

낙농육우협회, ‘2020년도 중앙정부·도별 낙농 지원사업현황 조사’ 결과 발표

한국낙농육우협회(회장 이승호)는 2020년도 중앙정부·도별 낙농(축산) 지원사업현황 조사를 완료하고, 그 결과를 발표했다.


한국낙농육우협회는 매년 도별 낙농(축산) 지원사업 조사를 통해 도(연합)지회에 책자로 제작·보급하고 있으며, 정부·지자체 지원대책 건의시 참고자료로 활용하고 있다. 올해는 농림축산식품부 낙농(축산)지원현황도 함께 조사를 실시했다.

 

■ 중앙정부지원= ①가축분뇨처리 및 자원화, ICT 및 시설현대화 등 낙농(축산)환경정책, ②사료지원정책, ③친환경축산직불, HACCP컨설팅 등 친환경정책, ④육우산업지원, ⑤농가경영부담절감 및 후계인력육성, ⑥재해·질병 대규모 손실예방 등 다양한 분야에서 지원정책이 실시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 도별시책= ①낙농경영, ②낙농환경, ③방역·위생·방제, ④육우, ⑤조사료생산확충 등 지자체별 다양한 지원사업이 실시되고 있다.

 

■ 낙농경영= 낙농이 지니는 노동의 연중구속성을 완화하기 위한 ‘낙농헬퍼지원사업’이 강원, 충남, 전북, 경북, 경남에서 실시되고 있다. 아울러, 낙농경쟁력 강화를 위한 시설지원 및 젖소개량·유질개선 등 품질경쟁력 제고를 위한 지원사업도 시행중이다.

 

■ 낙농환경= 퇴비부숙도 검사제도 시행 관련 도별 지원사업이 눈에 띈다.
경기, 강원, 충북, 충남, 전북, 경북, 경남, 제주에서 스키더로더·페이로더·소형굴삭기, 콤포스트 등 장비지원, 퇴·액비살포용 발효촉진제 및 퇴·액비부숙용 미생물제 지원, 퇴비부숙도분석지원, 퇴비살포비지원, 퇴비유통전문조직지원 등의 사업을 추진중이다.
경기, 강원, 충남, 전북, 전남, 경북, 제주에서는 낙농환경개선의 일환으로, 수분조절제(톱밥)공급, 악취저감용미생물제, 스마트악취저감시설지원, 친환경축산시설·장비보급, 녹색축산육성기금융자 등의 지원이 이뤄지고 있다.
가축분뇨처리지원 관련해서는, 지난해와 마찬가지로 경기, 강원, 충북, 충남 외에 전북, 경남, 제주에서도 다용도축산분뇨처리장비지원, 고품질액비생산시설지원, 젖소농가정화방류시설및장비지원, 착유시설세척제지원 등의 사업을 실시한다.

 

■ 방역·위생·방재= 최근 지구환경의 급격한 변화와 관련하여 경기, 강원, 충북, 충남, 전북, 전남, 경북, 경남에서 기후변화·재해에 대해 농가피해를 예방·보전하는 지원사업을 전개중이다.
축산재해긴급지원, 폭염대비 면역증강제지원, 폭염 등 재해대비 축산시설구조개선, 가축기후변화대응시설(환풍기, 온풍기, 안개분무시설 등), 축사화재예방지원, 폭염대비 고온스트레스완화제 지원, 젖소더위방지용 대형선풍기 지원, 쿨링패드 및 스프링클러 지원, 제빙기 지원 등이 있다.
폐사축처리는 경기, 충남, 경남에서 지원중이며, 파리천적벌보급, 축사유해해충구제, 친환경천적이용해충구제지원, 목초지돌발해충긴급방제 등 해충방역은 경기, 전북, 전남, 제주에서, 소 설사병 조기진단약품지원, 젖소유방염예방용품(소독제 등)·예방백신지원 등 질병방역에 대해서는 충남과 전남에서 지원중이다.

 

■ 육우= 고품질 안전 육우고기 생산을 위하여 충북은 육우 거세시술료 지원을 추진하고 있으며, 경기·충남에서는 품질고급화(개선) 장려금율 지원하고 있다.

 

■ 조사료 생산확충= 경기, 강원, 충북, 충남, 전북, 경북, 제주에서 사료공급장치·생산장비 지원을, 경기, 강원, 충북, 충남, 전북, 경북, 제주에서 볏짚처리지원, 조사료생산기술보급을, 경기, 강원, 충남, 경북, 제주에서 곤포사일리지단지조성 등 조사료 생산기반 확대를 위한 지원사업을 전개중에 있다.

 

이승호 회장은 ”금번 조사결과 모든 도에서 퇴비부숙도 기준준수를 위한 지원사업을 편성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며, ”계도기간 내에 일선 농가들이 퇴비부숙도 기준을 준수할 수 있도록 장비 및 분뇨자원화 지원, 악취저감기술 개발 및 보급을 비롯한 중앙정부 차원의 지원정책 확대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또한, 이승호 회장은 ”금번 조사결과를 토대로 중앙정부, 지자체에서 보다 실효성 있는 낙농시책 개발을 위한 정책자료로 활용되길 바라며, 우리협회에서도 낙농기반유지를 위한 정책개발을 통해 대정부 활동에 힘을 쏟을 계획“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라이프&health

더보기
농지은행, 집에서 온라인으로 간편하게 이용 가능
한국농어촌공사(사장 김인식)는 27일 행정안전부(장관 진영)와 전자증명서 이용 활성화와 이를 활용한 농지은행사업의 공공서비스 강화를 위해 상호 협력하는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직접 경작하기 어려운 농지를 농지은행에 맡기면 농지를 필요로 하는 농업인에게 매매·임대차 해주는 농지은행사업 신청은 ‘농지은행통합포털’을 통해 온라인으로 가능했으나, 서류제출은 오프라인으로 해야 하는 불편함이 있었다. 이번 협약은 농지은행을 이용한 농지 매매 및 임대차시 신청서류를 스마트폰을 이용한 전자증명서로 발급/제출/수취 할 수 있도록 시스템을 구축해 6월부터 주민등록등·초본을 시작으로 올해 말까지 7종의 구비서류로 확대하는데 상호 협력하는 내용이다. 이렇게 되면 농지은행을 통해 자경하기 곤란한 사람들이 농지를내놓거나 귀농인 등 농지를 필요로 하는 사람들이 농지를 구할 때지사에 직접 방문하지 않아도 돼, 시간적 비용 절감 등 국민편익과 공공서비스 증진이 기대된다. 행안부 전자증명서는 비대면 서비스 확대에 맞춰 스마트폰을 이용하여 각종 증명서 등을 전자적인 형태로 발급하고, 기관 방문 없이 제출할 수 있도록 하는 서비스로써 발급 가능한 서류를 올해 내로 13종에서 100종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