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6 (월)

  • 맑음동두천 16.6℃
  • 구름조금강릉 17.0℃
  • 구름조금서울 17.2℃
  • 맑음대전 17.4℃
  • 구름조금대구 19.5℃
  • 구름조금울산 17.3℃
  • 구름조금광주 18.3℃
  • 맑음부산 18.2℃
  • 구름조금고창 16.0℃
  • 구름많음제주 18.0℃
  • 맑음강화 15.0℃
  • 구름조금보은 16.4℃
  • 구름조금금산 16.8℃
  • 구름많음강진군 18.5℃
  • 구름많음경주시 19.4℃
  • 맑음거제 16.9℃
기상청 제공

축산차량 살균·소독 3분이내 완벽 소독 시스템 개발

엔퓨텍 연구팀, 친환경·고효율 축산차량 ‘HDOP’시스템으로 가축전염병 예방

URL복사

 

신속하고 친환경적인 축산차량 소독시스템이 개발돼 구제역과 조류인플루엔자 등 국가재난형 가축전염병을 효과적으로 차단하고 소독폐수에 의한 환경오염도 저감될 것으로 보인다.

 

농림식품기술기획평가원(원장 오병석)은 ‘축산차량 소독 신기술이 개발되어 거점소독시설에서 소독효능을 높이고, 환경오염도 방지될 것으로 전망된다’고 8일 밝혔다.

 

구제역과 조류인플루엔자 등 국가재난형 가축전염병은 전파속도가 매우 빠르고, 질병 발생에 따른 경제적 피해가 막대하므로, 발생 예방과 전파 방지가 중요하다. 특히, 소독이 이루어지지 않은 축산차량이 농장을 교차 방문할 경우 병원균 및 바이러스 전파의 매개체 역할을 할 수 있으므로 이동 차량의 철저한 소독이야말로 국가재난형 가축전염병 전파 방지를 위한 핵심적인 사안으로 꼽히고 있다.

 

이에 정부는 국가재난형 가축전염병을 예방하고 축산차량을 통한 교차오염을 방지하기 위하여 지역별로 거점소독시설을 설치·운영 중이다.

 

그러나 거점소독시설에 진입하는 축산 차량은 외부 오염의 우려가 높고 차량 당 충분한 소독시간이 확보되지 않아 완벽한 소독 효과를 기대하기 어려웠다.

 

이에 농림축산식품부와 농기평은 가축질병대응기술개발사업을 통하여 2016년부터 3년간 단시간 내에 축산차량 소독효과를 높이는 소독시스템 기술 개발에 대한 연구를 지원했다.

 

연구를 주관한 ㈜엔퓨텍 연구팀은 “차아염소산(HOCL), OH 라디칼 생성 장치 및 이를 활성화할 수 있는 자외선 활성화 장치로 구성된 HDOP(Hybrid Disinfecting Oxidation Process) 차량소독 시스템을 개발했다”고 밝혔다.

 

연구팀은 “개발한 장치를 통하여 생성한 차아염소산과 OH라디칼 소독수를 자외선으로 활성화할 경우 강력한 산화 작용으로 소독대상 주위 유기 오염물질을 분해하고 3분 내에 바이러스를 제거할 수 있다”고 말했다.

 

또한, “차아염소산과 OH라디칼은 소독 후 물로 환원되고 남는 독성물질이 없어 방류가 가능하므로 환경오염 예방이 가능하며, 폐 소독수를 처리업체에 위탁하지 않아도 되어 지자체의 막대한 위탁처리 비용을 절약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연구팀은 소독제별 소독수 수질 분석을 통하여 새로이 개발한 HDOP 시스템이 친환경적임을 실증했으며, 개발된 시스템에 대한 농림식품신기술(NET)인증도 획득했다.

 

농기평 오병석 원장은 “신속하고 친환경적인 축산차량 소독시스템 개발로, 보다 효율적인 가축전염병 발생 및 교차오염 예방 뿐 아니라 소독폐수에 의한 환경오염도 저감될 것으로 기대된다” 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